일반

연합뉴스

핸드볼리그 인천시청, 김희진 8골 앞세워 SK에 '고춧가루'

김동찬 입력 2021. 01. 24. 15:04

기사 도구 모음

인천시청이 주전 선수들의 고른 득점에 힘입어 SK 슈가글라이더즈에 일격을 가했다.

인천시청은 24일 충북 청주 올림픽국민생활관에서 열린 2020-2021 SK핸드볼 코리아리그 여자부 3라운드 SK와 경기에서 39-30으로 승리했다.

인천시청은 김희진이 8골을 넣었고 오예닮(7골·4어시스트), 김온아(6골·5어시스트), 신은주(6골·4스틸) 등이 공격을 주도하며 SK에 9골 차 예상 밖 완승을 거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천시청 김선해가 24일 SK와 경기에서 득점 후 기뻐하고 있다.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인천시청이 주전 선수들의 고른 득점에 힘입어 SK 슈가글라이더즈에 일격을 가했다.

인천시청은 24일 충북 청주 올림픽국민생활관에서 열린 2020-2021 SK핸드볼 코리아리그 여자부 3라운드 SK와 경기에서 39-30으로 승리했다.

인천시청은 김희진이 8골을 넣었고 오예닮(7골·4어시스트), 김온아(6골·5어시스트), 신은주(6골·4스틸) 등이 공격을 주도하며 SK에 9골 차 예상 밖 완승을 거뒀다.

SK는 승점 22로 3위에 머물러 한 경기를 덜 치른 2위 삼척시청(승점 26)과 격차를 좁히지 못했다.

여자부에서는 8개 팀 가운데 3, 4위가 준플레이오프를 먼저 치르고 이긴 팀이 2위를 상대하기 때문에 2위와 3위의 차이가 크다.

인천시청은 이날 승리로 승점 9를 확보했지만 이미 포스트시즌 진출은 좌절됐다.

24일 전적

▲ 여자부

인천시청(4승 1무 12패) 39(23-16 16-14)30 SK(10승 2무 5패)

부산시설공단(16승 1패) 30(20-15 10-13)28 광주도시공사(7승 4무 6패)

emailid@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