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노컷뉴스

한국전력 러셀 '트리플크라운'..우리카드에 셧아웃 승리

CBS노컷뉴스 박기묵 기자 입력 2021. 01. 24. 17:54

기사 도구 모음

단 1점 차다.

프로배구 한국전력이 우리카드를 완파하고 '봄 배구' 불씨를 지폈다.

한국전력은 2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우리카드에 세트 스코어 3 대 0(25-21, 25-20, 25-17)으로 승리했다.

승점 3점을 더한 한국전력(12승12패·승점38)은 리그 4위 우리카드(13승11패·승점39)를 승점 1점 차로 바짝 추격하며 봄 배구의 희망을 이어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한 한국전력 러셀. 한국배구연맹 제공

단 1점 차다.

프로배구 한국전력이 우리카드를 완파하고 '봄 배구' 불씨를 지폈다.

한국전력은 2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우리카드에 세트 스코어 3 대 0(25-21, 25-20, 25-17)으로 승리했다.

승점 3점을 더한 한국전력(12승12패·승점38)은 리그 4위 우리카드(13승11패·승점39)를 승점 1점 차로 바짝 추격하며 봄 배구의 희망을 이어갔다.

한국전력은 '쌍포' 러셀과 박철우가 각각 20득점을 기록했다. 러셀은 블로킹 3개, 서브 득점 4개, 백어택 5개로 개인 통산 4번째 트리플크라운(한 경기 서브·블로킹·백어택 각 3점 이상)을 달성했다. 이시몬도 블로킹 2개, 서브 득점 1개 등 8득점으로 승리를 도왔다.

우리카드는 블로킹, 서브 등 주요 지표에서 한국전력에 밀렸다. 이날 우리카드는 블로킹 2개, 서브 득점 2개에 그쳤지만 한국전력은 블로킹 9개, 서브 득점 7개를 기록했다. 반면 범실은 우리카드(15개)가 한국전력(13개)보다 많았다.

강력한 공격으로 상대 블로킹을 뚫는 한국전력 러셀(위). 한국배구연맹 제공

우리카드는 1세트 판정으로 무너졌다. 13-13 한국전력 이시몬의 서브 때 우리카드 하현용이 더블 컨택으로 점수를 내줬다. 그러자 우리카드 알렉스는 한국전력이 포지션 폴트를 범했다고 항의했다. 우리카드 신영철 감독도 한국전력의 포지션 폴트를 주장했다. 하지만 권대진 주심은 이를 인정하지 않고 오히려 신 감독에게 경고 카드를 줬다.

잠시 후 판정 논란은 재연됐다. 16-16 우리카드 알렉스의 서브 때였다. 알렉스가 스파이크 서브를 넣는 순간 휘슬이 울렸다. 서브는 상대 수비를 맞고 튕겨 나가 득점이 됐다. 심판진은 서브 득점에 앞서 한국전력 황동일이 포지션 폴트를 범했다고 선언했다. 그러나 곧바로 포지션 폴트가 무효로 처리됐다. 알렉스의 서브 득점도 사라졌다. 신 감독은 알렉스의 서브 득점 상황이었다고 항의했지만 인정되지 않았다.

어수선한 분위기에서 한국전력은 연속 득점으로 20-16으로 앞섰고 세트까지 따냈다.

분위기가 올라온 한국전력은 2세트를 가져간 뒤 3세트도 20-17로 앞서갔다. 이후 한국전력은 신영석의 서브 기회를 잃지 않고 연속해서 5점을 뽑았고 25-17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CBS노컷뉴스 박기묵 기자] ace0912@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