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탈코리아

[리그앙 리뷰] 황의조 '첫 멀티골+5호골' 맹활약, 보르도 앙제에 2-1 승.. 3연승+7위

한재현 입력 2021. 01. 24. 22:53 수정 2021. 01. 24. 22:56

기사 도구 모음

원톱으로 복귀한 황의조가 유럽 무대 진출 이후 최고의 활약으로 지롱댕 보르도의 상승세를 이끌어 가고 있다.

보르도는 24일 오후 9시(한국시간) 프랑스 스타드 마트무 아틀란티크에서 열린 앙제와 2020/2021 리그앙 21라운드 홈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그는 전반 8, 11분 연속골로 유럽 무대 진출 이후 첫 멀티골을 기록했다.

보르도는 황의조를 중심으로 쉴새 없이 앙제의 골문을 노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원톱으로 복귀한 황의조가 유럽 무대 진출 이후 최고의 활약으로 지롱댕 보르도의 상승세를 이끌어 가고 있다.

보르도는 24일 오후 9시(한국시간) 프랑스 스타드 마트무 아틀란티크에서 열린 앙제와 2020/2021 리그앙 21라운드 홈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최근 리그 3연승과 4연속 무패(3승 1무) 행진과 함께 9위에서 7위로 상승했다.

황의조는 이날 경기 원톱 공격수로 나서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그는 전반 8, 11분 연속골로 유럽 무대 진출 이후 첫 멀티골을 기록했다. 시즌 4,5호골을 동시에 넣으며 데뷔시즌 기록했던 6골과 동률을 눈 앞에 두게 됐다.

선제골은 황의조가 포문을 열었다. 전반 8분 우측에서 온 오딘의 패스가 상대 선수 맞고 경합 상황이 일어났지만, 흘러나온 볼을 황의조가 잡아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3분 뒤 황의조는 상대 수비수 트라오레와 몸싸움에서 이겨낸 후 일대일 상황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멀티골을 넣었다.

황의조에게 2실점을 내준 앙제가 반격에 나섰다. 앙제는 전반 38분 프리킥 기회에서 풀기니의 오른발 슈팅이 보르도 골망을 흔들면서 1골 차로 추격했다.

양 팀은 후반전 쐐기골 또는 동점을 만들기 위해 접전을 펼쳤다. 보르도는 황의조를 중심으로 쉴새 없이 앙제의 골문을 노렸다.

황의조는 해트트릭과 함께 쐐기골에 도전했지만, 더는 골이 나오지 않았다. 결국, 보르도의 2-1 승리로 마무리 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