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뉴스1

알파인 스키 간판 정동현, FIS컵 회전경기서 우승

임성일 기자 입력 2021. 01. 25. 08:55

기사 도구 모음

한국 알파인 스키의 간판 정동현(33·하이원리조트)이 국제스키연맹(FIS)컵 회전 경기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정동현은 24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라이터암에서 열린 2020-2021 FIS컵 남자 회전 경기에 출전해 1, 2차 합계 1분37초19를 기록했다.

정동현은 오는 26일 오스트리아 쉴라드밍에서 열리는 FIS 월드컵에 출전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알파인 스키 간판 정동현이 FIS컵 우승을 차지했다. (미동부한인스키협회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임성일 기자 = 한국 알파인 스키의 간판 정동현(33·하이원리조트)이 국제스키연맹(FIS)컵 회전 경기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정동현은 24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라이터암에서 열린 2020-2021 FIS컵 남자 회전 경기에 출전해 1, 2차 합계 1분37초19를 기록했다.

100명의 참가 선수 중 가장 빠른 기록으로, 안방 이점을 가지고 있던 오스트리아의 마리오 그럄셰머(1분37초65)보다 0.46 앞섰다.

정동현은 지난 시즌 극동컵(FEC) 시리즈 통합 우승으로 총 6회 극동컵 챔피언에 등극하는 등 아시아 최정상 자리를 지키고 있는 선수다.

정동현은 오는 26일 오스트리아 쉴라드밍에서 열리는 FIS 월드컵에 출전한다.

lastuncle@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