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마이데일리

대전, 강원 수비수 이호인 임대 영입

입력 2021. 01. 25. 15:07

기사 도구 모음

대전하나시티즌이 강원FC에서 수비수 이호인을 임대 영입했다.

대전이 25일 임대 영입을 발표한 이호인은 대학시절부터 '총알탄 사나이'라는 닉네임으로 불릴 만큼 빠른 스피드로 주목받던 선수였다.

대전은 이호인의 영입으로 수비라인에 스피드를 더하게 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대전하나시티즌이 강원FC에서 수비수 이호인을 임대 영입했다.

대전이 25일 임대 영입을 발표한 이호인은 대학시절부터 ‘총알탄 사나이’라는 닉네임으로 불릴 만큼 빠른 스피드로 주목받던 선수였다. 2018년 강원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했고 중앙 수비, 우측면 수비, 수비형 미드필더를 모두 소화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다.

185cm, 75kg의 탁월한 신체조건과 100m를 11초대에 주파하는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상대 공격수에 대한 밀착 마크와 대인방어가 강점이다. 위치 선정과 빌드업 능력도 탁월해 공수 양면에서 활용도가 높은 선수다. 대전은 이호인의 영입으로 수비라인에 스피드를 더하게 됐다.

이호인은 “대전은 높은 목표와 비전을 가지고 있는 팀이다. 이런 팀에서 함께 경쟁하며 나 자신도 한 단계 발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고 싶다. 늦게 합류한 만큼 남들보다 한발 더 뛰고 노력해서 팀에 도움이 되는 선수가 되고 싶다”는 각오를 밝혔다.

한편, 대전은 지난 7일부터 24일까지 체력 강화, 팀워크 향상에 중점을 두고 1차 거제 전지훈련을 진행했으며 오는 28일 제주로 2차 전지훈련을 떠난다. 연습경기 등을 통해 조직력을 극대화하고 전술 완성도를 높여 실전 경기에 대비한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