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노컷뉴스

대구로 모이는 J리그 출신 골키퍼, 이번에는 이윤오

CBS노컷뉴스 오해원 기자 입력 2021. 01. 25. 15:12

기사 도구 모음

대구가 또 한 명의 J리그 출신 골키퍼를 영입했다.

K리그1 대구FC는 25일 일본 J리그에서 활약하던 골키퍼 이윤오(21)의 영입을 발표했다.

이로써 대구는 지난 시즌 합류했던 구성윤에 이어 이번 시즌을 앞두고 문경건, 박성수에 이어 이윤오까지 J리그에서 활약하던 골키퍼를 연이어 영입하는 인연을 이어갔다.

자가격리를 마친 이윤오는 25일 경남 남해에서 전지훈련 중인 대구 선수단에 합류해 2021시즌을 준비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리그1 대구FC는 일본 J리그에서 뛰던 골키퍼 이윤오를 영입했다. 대구FC 제공
대구가 또 한 명의 J리그 출신 골키퍼를 영입했다.

K리그1 대구FC는 25일 일본 J리그에서 활약하던 골키퍼 이윤오(21)의 영입을 발표했다.

이로써 대구는 지난 시즌 합류했던 구성윤에 이어 이번 시즌을 앞두고 문경건, 박성수에 이어 이윤오까지 J리그에서 활약하던 골키퍼를 연이어 영입하는 인연을 이어갔다.

이윤오는 2017년 베갈타 센다이에 입단해 프로 무대에 데뷔했다. J3리그 후쿠오카 유나이티드 임대를 거쳐 2020시즌에는 J리그 감바 오사카로 임대돼 9경기에 출전했다.

대구는 중동중-중동고 출신으로 190cm, 89kg의 건장한 체구를 가진 이윤오를 "공중볼 처리와 1대1 대응능력이 뛰어나며 예리한 킥으로 빌드업 과정에서 팀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선수"라고 소개했다.

이윤오는 "대구에 오게 되어 영광이다. 형들과 함께 동계훈련 잘 준비해서 팀에 빨리 적응하겠다"고 K리그 데뷔를 앞둔 소감을 전했다.

자가격리를 마친 이윤오는 25일 경남 남해에서 전지훈련 중인 대구 선수단에 합류해 2021시즌을 준비한다.

[CBS노컷뉴스 오해원 기자] ohwwho@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