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YTN

EPL 코로나19 확진자 5주 만에 한 자릿수..진정세

조은지 입력 2021. 01. 26. 09:27

기사 도구 모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주 만에 한 자릿수를 기록했습니다.

EPL 사무국은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선수단과 구단 관계자 등 2천518명을 검사한 결과, 8명이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발표했습니다.

EPL 사무국은 지난해 연말 주간 확진자가 40명까지 치솟자 악수와 포옹 등 골 세리머니까지 금지하며 '거리 두기'를 강화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주 만에 한 자릿수를 기록했습니다.

EPL 사무국은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선수단과 구단 관계자 등 2천518명을 검사한 결과, 8명이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발표했습니다.

직전 주에 나온 확진자 16명의 절반이자, 지난해 12월 셋째 주 검사 이후 처음 10명 이하로 집계된 겁니다.

EPL 사무국은 지난해 연말 주간 확진자가 40명까지 치솟자 악수와 포옹 등 골 세리머니까지 금지하며 '거리 두기'를 강화했습니다.

조은지 [zone4@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