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연합뉴스

'킹' 제임스 시즌 최다 46점..레이커스, 원정 10연승·선두 복귀

장보인 입력 2021. 01. 26. 14:46

기사 도구 모음

르브론 제임스가 홀로 46득점을 폭발한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가 원정 10연승을 달리며 서부 콘퍼런스 선두로 복귀했다.

레이커스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로킷 모기지 필드 하우스에서 열린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와 2020-2021 NBA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115-108로 이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부 최하위 디트로이트, 필라델피아 꺾고 4연패 탈출
르브론 제임스 '슛!' [USA투데이 스포츠=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르브론 제임스가 홀로 46득점을 폭발한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가 원정 10연승을 달리며 서부 콘퍼런스 선두로 복귀했다.

레이커스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로킷 모기지 필드 하우스에서 열린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와 2020-2021 NBA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115-108로 이겼다.

3연승을 달린 레이커스는 올 시즌 원정 경기 무패(10승) 기록을 이어갔고, 14승 4패로 2위 LA 클리퍼스(13승 4패)를 제치고 서부 단독 1위로 올라섰다.

38분 7초를 뛴 제임스가 3점슛 7개를 포함해 자신의 올 시즌 최다인 46득점(8리바운드 6어시스트)으로 펄펄 날았고, 앤서니 데이비스는 17득점 10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작성했다.

클리블랜드는 안드레 드러먼드가 25득점 17리바운드, 제디 오스만이 20득점으로 분전했으나 제임스를 넘지 못하고 2연패(8승 9패)에 빠졌다.

전반 65-58로 앞서다 3쿼터에서 87-89로 역전을 허용한 레이커스는 4쿼터에서 재역전했다.

쿼터 초반 몬트레즈 헤럴의 덩크와 제임스의 3연속 레이업으로 95-91까지 치고 나간 레이커스는 쿼터 중반 클리블랜드에 1점 차 리드를 내줬으나 곧바로 주도권을 되찾았다.

4쿼터에만 21점을 올린 제임스가 경기 종료 1분 34초 전 3점포를 꽂은 데 이어 58.9초를 남기고 페이드어웨이슛으로 쐐기를 박았다.

'레이커스의 전설' 코비 브라이언트의 1주기를 하루 앞두고 열린 경기에서 승리를 챙긴 레이커스 선수들은 현지시간으로 26일 휴식을 취한다.

브라이언트는 지난해 1월 26일 불의의 헬리콥터 사고로 42세의 나이에 사망했다.

미국 ESPN은 "프랭크 보겔 레이커스 감독이 선수들에게 하루 휴가를 주고 브라이언트를 기리도록 했다"고 전했다.

디트로이트-필라델피아 선수들 경기모습 [USA투데이 스포츠=연합뉴스]

동부 콘퍼런스 최하위 디트로이트 피스턴스는 조엘 엠비드가 결장한 선두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를 119-104로 누르고 4연패를 끊었다.

델런 라이트가 28득점(7리바운드 9어시스트)으로 커리어 하이를 달성했고, 제러미 그랜트도 25득점(8리바운드 5어시스트)을 더해 승리를 쌍끌이했다.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는 홈에서 미네소타 팀버울브스를 130-108로 꺾었다.

스테픈 커리가 36득점, 앤드루 위긴스가 23득점으로 활약해 승리를 이끌었다.

지난해 11월 NBA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지명된 앤서니 에드워즈(미네소타)와 2순위 제임스 와이즈먼(골든스테이트)의 맞대결에서 에드워즈는 15점, 와이즈먼은 13점을 올렸다.

26일 NBA 전적

디트로이트 119-104 필라델피아

인디애나 129-114 토론토

올랜도 117-108 샬럿

브루클린 98-85 마이애미

LA 레이커스 115-108 클리블랜드

덴버 117-113 댈러스

보스턴 119-103 시카고

골든스테이트 130-108 미네소타

오클라호마시티 125-122 포틀랜드

boi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