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MBN

'설사커 시즌2' 설기현 "올해는 반드시 승격"

입력 2021. 01. 26. 21:10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앵커멘트 】 지난 시즌 안타깝게 승격을 놓친 K리그2 경남FC가 궂은 날씨에도 훈련을 이어가며 각오를 다졌습니다. 설기현 감독의 '설사커'가 올해는 승격에 성공할 수 있을까요? 조일호 기자입니다.

【 기자 】 마지막 1분을 버티지 못하고 통한의 페널티킥을 허용해 1부리그 승격에 실패한 경남FC의 설기현 감독.

석연찮은 판정이었지만 깨끗하게 승복하고 잘못한 선수도 탓하지 않고 따뜻하게 감싸 안았습니다.

▶ 인터뷰 : 김형원 / 경남FC 미드필더 - "코치님 감독님도 '괜찮다', '너 잘못 아니다' 이런 식으로 얘기를 해주시고…아무렇지 않은 것처럼 대해주셨어요."

절치부심한 경남FC는 올해엔 부족한 1%를 채우기 위해 오직 승격을 목표로 궂은 날씨를 뚫고 훈련에 한창입니다.

(현장음) "당기고, 들어가야지 안으로!"

공격적인 전술과 섬세한 움직임으로 무장한 유럽식 '설사커'가 경남의 무기.

▶ 인터뷰 : 설기현 / 경남FC 감독 - "어감상으로는 그렇게…그렇지만 제가 생각하는 축구를 한다고 팬들이 생각해주시기 때문에, 저게 설사커구나 하는 책임감을 갖고…."

올해 K리그에 유독 많아진 2002 한일 월드컵 멤버 중에선 이영표 강원FC 대표를 콕 짚어 이기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 인터뷰 : 설기현 / 경남FC 감독 - "영표 형이 저보다 한 살 많은데, 저는 감독인데 그분은 대표님이잖아요. 그게 약간 불편하기도 하고, 혹시 모르죠 FA컵에서 만날 수 있으니까 이길 수 있도록…."

▶ 스탠딩 : 조일호 / 기자 - "담금질에 들어간 '설기현 시즌2'가 경남FC의 승격을 이뤄낼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 jo1ho@mbn.co.kr ]

영상취재 : 이우진 기자 영상편집 : 최형찬

#MBN종합뉴스 #조일호기자 #설기현 #설사커 #경남FC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