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마니아타임즈

맥그리거, 7월까지 출장정지, 왜?

장성훈 입력 2021. 01. 26. 21:50

기사 도구 모음

코너 매그리거가 6개월간 옥타곤에 오르지 못하게 됐다.

마샬아트는 26일(한국시간) 더스틴 포이리에에게 2라운드 TKO패한 맥그리거가 7월까지 의학적 출장정지 처분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맥그리거는 포이리에전에서 정강이뼈와 종아리뼈를 심하게 다쳤다.

맥그리거는 또 TKO패했기 때문에 앞으로 30일간 아무런 접촉을 하지 말아야 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코너 맥그리거
코너 매그리거가 6개월간 옥타곤에 오르지 못하게 됐다.

마샬아트는 26일(한국시간) 더스틴 포이리에에게 2라운드 TKO패한 맥그리거가 7월까지 의학적 출장정지 처분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맥그리거는 포이리에전에서 정강이뼈와 종아리뼈를 심하게 다쳤다.

맥그리거는 이 후유증으로 경기 다음날 목발을 짚고 기자회견장에 니타났다.

맥그리거는 다만, 45일 후 정강이뼈와 종아리뼈 엑스레이 검사에서 의사에 의해 음성 판정을 받으면 다시 싸울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맥그리거는 또 TKO패했기 때문에 앞으로 30일간 아무런 접촉을 하지 말아야 한다.

한편, 포이리에는 7일간 의무적으로 쉬어야 한다.

[장성훈 선임기자/seanmania2020@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