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연합뉴스

김하성, MLB 샌디에이고 유니폼 입고 첫 공식 훈련

장현구 입력 2021. 02. 23. 08:02

기사 도구 모음

김하성(26)이 미국프로야구(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유니폼을 입고 첫 공식 훈련을 치렀다.

김하성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아 스포츠콤플렉스에서 시작한 샌디에이고의 스프링캠프 야수조 훈련에 참여했다.

샌디에이고 구단은 훈련하러 이동하는 김하성을 영상으로 찍어 구단 트위터 공식 계정에 올리고 새 식구의 일거수일투족을 생생히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LB닷컴, 오프시즌 샌디에이고 전력보강서 김하성 영입 4위로 평가
스프링캠프 첫 공식 훈련서 수비 연습하는 김하성 [USA 투데이/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김하성(26)이 미국프로야구(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유니폼을 입고 첫 공식 훈련을 치렀다.

김하성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아 스포츠콤플렉스에서 시작한 샌디에이고의 스프링캠프 야수조 훈련에 참여했다.

샌디에이고 구단은 훈련하러 이동하는 김하성을 영상으로 찍어 구단 트위터 공식 계정에 올리고 새 식구의 일거수일투족을 생생히 전했다.

전 소속팀인 키움 히어로즈 선수들과 동계 훈련을 하다가 지난 11일 출국한 김하성은 미국 도착 후 격리를 거쳐 피오리아로 이동해 스프링캠프 훈련을 대비해 왔다.

미국 언론은 2루수, 유격수, 3루수는 물론 외야수도 볼 수 있는 전천후 선수로서 김하성이 샌디에이고 정규리그 개막 26인 로스터의 한 자리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한다.

등번호 7번과 KIM이 박힌 유니폼을 입은 김하성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구단 공식 트위터 계정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MLB닷컴은 23일 오프시즌 공격적으로 선수를 영입한 샌디에이고 9차례 전력 보강의 순위를 매기고 4년 보장 연봉 2천800만달러에 김하성과 계약한 것을 4위로 평가했다.

이 매체는 "김하성은 지난겨울 많은 사람이 원하는 자유계약선수(FA) 내야수 중 한 명이었다"라며 "몇몇 구단 관계자들은 김하성의 빠른 메이저리그 적응을 기대하나 지난 시즌 한국프로야구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인 김하성의 장래는 무척 밝다"고 소개했다.

이어 "김하성은 내셔널리그에서 최고의 전천후 선수 중 한 명이 될 수 있고, 제이크 크로넨워스와 더불어 플래툰 시스템으로 2루를 분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스프링캠프 첫 공식 훈련을 하러 이동하는 김하성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구단 공식 트위터 계정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MLB닷컴은 페르난도 타티스 주니어와의 계약 기간 14년 연장을 오프시즌 샌디에이고의 가장 큰 수확으로 봤다.

또 시카고 컵스와 트레이드로 투수 다르빗슈 유, 포수 빅토르 카라티니를 데려온 것과 역시 트레이드로 왼손 투수 블레이크 스넬을 영입한 것을 김하성의 계약보다 위 순위에 뒀다.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