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골닷컴

'충격 탈락' 레스터 로저스 감독 "변명하고 싶지 않다"

박병규 입력 2021. 02. 26. 12:49

기사 도구 모음

프리미어리그 3위를 달리는 레스터 시티가 체코 리그 소속 슬라비아 프라하에 발목이 잡히며 UEFA 유로파리그(UEL)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레스터는 26일(한국 시간) 영국 레스터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슬라비아 프라하와의 2020/21 UEL 32강 2차전에서 0-2로 패했다.

1차전을 0-0 무승부로 마친 레스터는 홈에서 승기를 잡길 바랬지만 수포로 돌아갔다.

레스터는 28일 아스널과 대결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골닷컴] 박병규 기자 = 프리미어리그 3위를 달리는 레스터 시티가 체코 리그 소속 슬라비아 프라하에 발목이 잡히며 UEFA 유로파리그(UEL)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레스터는 26일(한국 시간) 영국 레스터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슬라비아 프라하와의 2020/21 UEL 32강 2차전에서 0-2로 패했다. 1차전을 0-0 무승부로 마친 레스터는 홈에서 승기를 잡길 바랬지만 수포로 돌아갔다. 특히 빡빡한 일정을 고려하여 시도했던 로테이션이 원인이었다.

경기 후 ‘BT 스포츠’와 인터뷰를 가진 브랜든 로저스 감독은 "더 나은 팀에게 졌다. 내 선택에는 내가 책임을 지겠다. 나는 이길 수 있을 것 같은 선수를 내보냈다"라며 자신에게 책임을 돌렸다.

그는 패배에 대해 "당연히 실망했지만 우리가 충분하지 못했다. 튼튼하지 못했으며 강하게 수비하지 못했다. 실망스럽게 두 골까지 내주었다"라며 원인을 짚었다. 끝으로 "너무 많은 변명을 하고 싶지 않다. 팀이 더 나아지길 기대하며 이번 경기를 통해 많은 것을 배웠을 것이다"라고 했다.

레스터는 28일 아스널과 대결한다. 쉽지 않은 상대지만 탈락의 아픔을 리그 2위 수성으로 치유할 계획이다.

사진 = Getty Images

ⓒ 세계인의 축구 네트워크 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