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탈코리아

토트넘에 진 볼프스베르거 "너희가 우승할 거야! 우린 우승팀에 진 거고"

허윤수 입력 2021. 02. 26. 15:06

기사 도구 모음

토트넘 홋스퍼와 경쟁을 펼쳤던 볼프스베르거가 유쾌한 응원의 메시지를 건넸다.

볼프스베르거는 2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 2차전에서 0-4로 크게 졌다.

볼프스베르거는 경기 후 공식 SNS를 통해 "좋은 경험을 준 토트넘에 감사하다. 또 다음 유로파리그 일정에서 행운이 깃들길 바란다"라며 패자의 품격을 보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토트넘 홋스퍼와 경쟁을 펼쳤던 볼프스베르거가 유쾌한 응원의 메시지를 건넸다.

볼프스베르거는 2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 2차전에서 0-4로 크게 졌다. 앞선 1차전에서도 1-4로 패했던 볼프스베르거는 합계 스코어 1-8로 16강 진출이 좌절됐다.

볼프스베르거는 큰 전력 차를 극복하지 못했다. 1차전 대승을 거둔 토트넘이 해리 케인, 손흥민, 위고 요리스 등 주전 다수를 뺐지만, 여전히 높은 벽이었다. 델레 알리의 환상적인 바이시클 골을 시작으로 연거푸 3골을 더 내주며 유로파리그 여정을 마쳤다.

그러나 최선을 다해 싸운 볼프스베르거는 미련 없이 16강 진출에 성공한 토트넘을 축하했다. 또 그들의 선전이 계속해서 이어지길 바랐다.

볼프스베르거는 경기 후 공식 SNS를 통해 “좋은 경험을 준 토트넘에 감사하다. 또 다음 유로파리그 일정에서 행운이 깃들길 바란다”라며 패자의 품격을 보였다.

이어 “토트넘이 유로파리그 우승을 할 것이다. 그럼 우린 우승팀에 져서 탈락한 것이다”라며 익살스럽게 웃는 이모티콘으로 재치를 전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