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골닷컴

[공식입장] 기성용 측, "피해자 주장에 경악, 곧 법적 조치 취하겠다"

이명수 입력 2021. 02. 26. 16:52 수정 2021. 02. 26. 17:01

기사 도구 모음

기성용 측이 강경 대응에 나섰다.

기성용이 소속된 에이전시 '씨투글로벌'은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기성용 선수는 피해자라는 C, D 측이 오늘 변호사의 보도자료를 통해 거듭 제기한 의혹이 전혀 사실무근임을 다시 한번 분명히 밝히는 바이며, 이들이 언론을 통해 허위 사실을 유포하면서 기 선수의 인격과 명예를 말살하려는 악의적인 행태를 지속하는 것에 대해 경악을 금할 수 없습니다. 이에 기 선수는 이들의 악의적인 음해와 협박에 단호히 대처할 것이며, 곧 이들에 대해 엄정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을 밝힙니다"고 알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골닷컴] 이명수 기자 = 기성용 측이 강경 대응에 나섰다. 피해자들의 입장 표명에 경악을 금할 수 없고, 곧 이들에 대해 엄정한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기성용이 소속된 에이전시 ‘씨투글로벌’은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기성용 선수는 피해자라는 C, D 측이 오늘 변호사의 보도자료를 통해 거듭 제기한 의혹이 전혀 사실무근임을 다시 한번 분명히 밝히는 바이며, 이들이 언론을 통해 허위 사실을 유포하면서 기 선수의 인격과 명예를 말살하려는 악의적인 행태를 지속하는 것에 대해 경악을 금할 수 없습니다. 이에 기 선수는 이들의 악의적인 음해와 협박에 단호히 대처할 것이며, 곧 이들에 대해 엄정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을 밝힙니다”고 알렸다.

최근 기성용은 성폭행 논란에 휘말렸다. 법무법인 현의 박지훈 변호사는 지난 24일, 피해자 C, D의 입장을 대변하는 보도자료를 통해 유명 축구선수 A의 성폭행 의혹을 공개했다. 실명을 거론하지 않았으나 부연되는 설명을 토대로 추정되는 선수는 정황상 기성용이 유력했다.

사건이 커지자 기성용은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긴말 필요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보도된 기사 내용은 저와 무관합니다. 결코 그러한 일이 없었습니다. 제 축구인생을 걸고 말씀드립니다. 고통받는 가족들을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동원해 강경하게 대응하기로 했습니다”고 적었다.

그럼에도 박지훈 변호사는 26일, 재차 증거 확보를 주장하며 성폭행 의혹 대상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요구했다. 증거를 서울 구단과 선수 측에 전달할 것을 예고했다.

하지만 기성용의 소속사 ‘씨투글로벌’은 공식 입장을 발표하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한편 피해자로 주장하는 C, D가 오히려 가해자라는 주장이 속속 나오고 있다.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C와 D가 중학교 재학 당시 학교폭력 및 성폭행을 저질렀으며 이로 인해 처벌을 받았음을 폭로하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 세계인의 축구 네트워크 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