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탈코리아

'18골 15도움' 손흥민, 만능 장면 포착.."베일 2골 만든 패스 엄청나"

조용운 입력 2021. 03. 02. 19:32

기사 도구 모음

해리 케인에 가레스 베일까지 골을 넣어줄 자원이 있어선지 손흥민(이상 토트넘 홋스퍼)이 이타적으로 변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올 시즌 모든 경기서 18골 15도움으로 33개의 공격포인트를 작성했다.

'스퍼스웹'은 "손흥민이 골을 넣은 건 아니지만 그라운드 양쪽을 자신의 공간으로 활용한 건 찬사받을 만하다. 특히 베일의 2골을 만든 패스는 엄청났다. 손흥민이 꽤 오랜만에 최고의 만능 경기를 펼쳤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해리 케인에 가레스 베일까지 골을 넣어줄 자원이 있어선지 손흥민(이상 토트넘 홋스퍼)이 이타적으로 변했다. 동료의 골을 돕는 능력까지 만능의 기량을 뽐냈다.

손흥민은 지난달 28일 번리와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서 선발 출전해 경기 시작 2분 만에 베일의 결승골을 어시스트하더니 후반 10분에도 베일이 넣은 팀의 네 번째 득점까지 도왔다. 2개의 어시스트를 챙긴 손흥민은 리그 8호 도움에 성공하면서 10개로 공동 3위인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잭 그릴리쉬(아스톤 빌라)를 뒤쫓았다.

이로써 손흥민은 올 시즌 모든 경기서 18골 15도움으로 33개의 공격포인트를 작성했다. 지난 시즌 기록했던 자신의 한 시즌 최다 공격포인트(18골 12도움)를 1년 만에 넘어섰다. 골과 도움 어느하나에 치우치지 않은 고른 능력이 있어 가능한 성적표다.

손흥민은 번리를 상대로 직접 슈팅하기보다 크로스와 침투패스, 공격 방향 전환을 위한 이타적인 플레이에 더 집중했다. 베일의 2골을 도운 어시스트는 넓은 시야와 정확도를 볼 수 있는 장면이었다.

만능의 평가를 받기 충분하다. '스퍼스웹'은 "손흥민이 골을 넣은 건 아니지만 그라운드 양쪽을 자신의 공간으로 활용한 건 찬사받을 만하다. 특히 베일의 2골을 만든 패스는 엄청났다. 손흥민이 꽤 오랜만에 최고의 만능 경기를 펼쳤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