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OSEN

LG 홈 개막전, 코로나 극복 위해 모녀 간호사 기념 시구

이상학 입력 2021. 04. 08. 14:17 수정 2021. 04. 08. 15:18

기사 도구 모음

 LG 트윈스가 9일 잠실야구장에서 SSG랜더스와 2021시즌 홈 개막전을 진행한다.

홈 개막전 승리 기원 시구는 코로나19 최전선을 함께 지킨 모녀 간호사인 한림대성심병원 외과중환자실의 이순희 수간호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시구를, 황석영 전 간호사가 시타를 실시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LG 트윈스 제공

[OSEN=이상학 기자] LG 트윈스가 9일 잠실야구장에서 SSG랜더스와 2021시즌 홈 개막전을 진행한다.

홈 개막전 승리 기원 시구는 코로나19 최전선을 함께 지킨 모녀 간호사인 한림대성심병원 외과중환자실의 이순희 수간호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시구를, 황석영 전 간호사가 시타를 실시한다. 이 모녀 간호사는 코로나 19 초기부터 한림대 성심병원 외과중환자실 음압격리실에서 코로나19 에크모 환자의 회복을 위해 계속 노력해왔다.

경기 전 공식 개막 행사로는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한 선수단의 코로나19 극복 세레모니를 시작으로 2021시즌 우승을 목표로 하는 선수단의 각오를 담은 출사표 영상 상영과 홈 개막을 알리는 축포로 진행될 예정이다.

SSG랜더스를 상대로 하는 홈 개막 3연전 동안 입장하는 관중에게는 응원 타월, 응원 깃발을 증정하며 경기 중 추첨을 통해 응원 마스크를 배포할 예정이다. /waw@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