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연합뉴스

여자배구 IBK기업은행, 새 사령탑에 서남원 감독 선임

신창용 입력 2021. 04. 11. 09:00

기사 도구 모음

여자 프로배구 IBK기업은행이 2021-2022시즌을 이끌 새 사령탑으로 서남원(54) 감독을 선임했다고 11일 밝혔다.

IBK기업은행은 올 시즌 플레이오프 종료 후 계약 기간이 만료된 김우재 감독과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

IBK기업은행은 "서 감독이 포용성 있는 리더십으로 팀 분위기를 일신하고 단단한 원팀으로 재도약을 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본인의 역량을 충분히 펼칠 수 있는 장을 마련해주겠다"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강하고 끈끈한 배구로 새 시즌 우승 도전할 것"
박수치는 서남원 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여자 프로배구 IBK기업은행이 2021-2022시즌을 이끌 새 사령탑으로 서남원(54) 감독을 선임했다고 11일 밝혔다.

IBK기업은행은 올 시즌 플레이오프 종료 후 계약 기간이 만료된 김우재 감독과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

새롭게 지휘봉을 잡은 서 감독은 1996년부터 지도자의 길을 밟아 국가대표팀 코치와 남녀 프로배구팀 코치·감독을 역임했다.

2019년 12월 KGC인삼공사 감독직에서 자진해서 사퇴한 물러난 서 감독은 약 2년 만에 V리그 사령탑으로 복귀하게 됐다.

IBK기업은행은 "서 감독이 포용성 있는 리더십으로 팀 분위기를 일신하고 단단한 원팀으로 재도약을 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본인의 역량을 충분히 펼칠 수 있는 장을 마련해주겠다"고 전했다.

서 감독은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며 "체계적인 훈련을 통해 강하고 끈끈한 IBK기업은행만의 팀컬러를 만들어 우승에 도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