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스포티비뉴스

[속보] 김하성, ML 데뷔 첫 홈런 폭발! TEX전 동점 솔로포(1보)

고유라 기자 입력 2021. 04. 11. 09:35 수정 2021. 04. 11. 16:37

기사 도구 모음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내야수 김하성이 메이저리그 데뷔 첫 홈런을 기록했다.

김하성은 1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 원정경기에 9번 유격수로 선발 출장해 5회 좌월 솔로포를 때려냈다.

김하성은 메이저리그 8경기 출장 만에 데뷔 첫 홈런을 천금 같은 동점 홈런으로 장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내야수 김하성. ⓒ알링턴(미 텍사스주), 조미예 특파원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내야수 김하성이 메이저리그 데뷔 첫 홈런을 기록했다.

김하성은 1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 원정경기에 9번 유격수로 선발 출장해 5회 좌월 솔로포를 때려냈다.

올해 메이저리그 데뷔 후 처음 9번 타순에서 선발 출장한 김하성은 0-3으로 뒤진 3회 무사 1루에서 텍사스 선발 조던 라일스의 2구째 높은 공을 등에 맞아 출루했다. 데뷔 후 첫 몸에 맞는 볼.

샌디에이고는 무사 만루를 만들었으나 주릭슨 프로파가 3루수 파울플라이, 매니 마차도가 유격수 앞 병살타로 물러나 득점에 실패했다.

김하성은 2-3으로 뒤진 5회 선두타자로 나와 라일스의 3구째 높은 79마일 커브를 받아쳐 동점 솔로포를 날렸다. 김하성은 메이저리그 8경기 출장 만에 데뷔 첫 홈런을 천금 같은 동점 홈런으로 장식했다.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제보>gyl@spotvnews.co.kr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