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골닷컴

[오피셜] 토트넘 공식발표, "손흥민 인종차별 당했다, 정식 조사 착수"

이명수 입력 2021. 04. 12. 04:36 수정 2021. 04. 12. 04:46

기사 도구 모음

손흥민이 인종차별을 당한 사실에 대해 토트넘이 입장을 발표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과 함께 조사에 나설 것이라 예고했다.

이런 상황에서 토트넘 구단이 공식 입장을 발표한 것이다.

토트넘은 "우리 선수 중 한 명이 끔찍한 인종차별을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프리미어리그 사무국과 함께 확인에 나설 것이다. 이를 통해 가장 효과적인 조치를 찾아내겠다"고 발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골닷컴] 이명수 기자 = 손흥민이 인종차별을 당한 사실에 대해 토트넘이 입장을 발표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과 함께 조사에 나설 것이라 예고했다.

토트넘은 12일(한국시간) 열린 맨유와의 2020-21 시즌 프리미어리그 31라운드 홈경기에서 1-3으로 패했다. 이날 경기에서 손흥민이 전반 40분, 선제골을 넣었지만 토트넘은 내리 3실점하며 무릎을 꿇고 말았다.

경기 후 손흥민을 두고 논란이 발생했다. 전반 33분, 카바니가 득점에 성공했는데 앞선 상황에서 VAR 판독 끝에 맥토미니가 손흥민에게 가한 파울이 인정되어 득점이 취소된 것이다. 솔샤르 감독이 해당 판정에 비판을 가하기도 했다.

이뿐만이 아니었다. 경기 후 일부 맨유 현지팬들이 손흥민의 SNS에 찾아와 인종차별 메시지를 남겼다. 이런 상황에서 토트넘 구단이 공식 입장을 발표한 것이다.

토트넘은 “우리 선수 중 한 명이 끔찍한 인종차별을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프리미어리그 사무국과 함께 확인에 나설 것이다. 이를 통해 가장 효과적인 조치를 찾아내겠다”고 발표했다.

사진 = Getty Images

ⓒ 세계인의 축구 네트워크 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