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포츠서울

돋보이는 LG 류지현감독의 투수 관리[SS백스톱]

성백유 입력 2021. 04. 15. 07:48 수정 2021. 04. 15. 07:53

기사 도구 모음

'초보 사령탑' LG 류지현감독의 투수 관리가 돋보인다.

LG 트윈스는 1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벌어진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경기에서 13대2로 대승을 거뒀다.

선발투수들의 투구 관리는 다른 투수들에게도 철저하게 적용된다.

그럼에도 LG는 철저한 관리를 통해 순항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LG 류지현 감독이 1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연습경기에서 미소를 지으며 선수들의 플레이를 지켜보고 있다. 2021. 3. 17. 잠실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성백유전문기자]‘초보 사령탑’ LG 류지현감독의 투수 관리가 돋보인다.

LG 트윈스는 1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벌어진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경기에서 13대2로 대승을 거뒀다. LG는 6승3패를 기록하며 지난해 챔피언 NC 다이노스와 공동 1위를 지켰다.

선발투수 정찬헌이 6이닝을 던져 2피안타 1볼넷 3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해 첫 승을 올렸다. 7일 KT전에서 5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데 이어 완벽한 투구. 이날 정찬헌은 68개의 공을 던졌고, 6회까지 6-0의 넉넉한 리드였음에도 7회에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그는 7일 경기에서도 67개의 공을 던진 뒤 교체됐다.

선발투수들의 투구 관리는 다른 투수들에게도 철저하게 적용된다. 13일 선발 등판한 임찬규도 패전투수가 됐지만 67개의 공을 던진 뒤 교체됐다.

LG 트윈스 수아레즈가 2일 창원NC파크에서 진행된 NC와의 연습경기를 앞두고 캐치볼 하고있다. 2021.03.02.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에이스 수아레즈 역시 예외가 없다. 11일 경기에서 SSG를 상대로 8이닝 동안 3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해 완봉승을 눈앞에 뒀지만 9회에 고우석으로 바뀌었다. 수아레즈는 이날 87개의 공을 던졌다. 수아레즈는 첫 등판이던 6일 KT와의 경기에서도 6이닝 1피안타 무실점이었지만 89개의 공을 던지고 난 뒤 7회에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올시즌 LG 마운드는 전례없이 든든하다. 그럼에도 LG는 철저한 관리를 통해 순항하고 있다.

sungbaseball@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