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한국

'아쉬웠던 골키퍼와 1대1 찬스' 손흥민, 에버턴전 평점 7.1[토트넘 에버턴]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입력 2021. 04. 17. 06:12

기사 도구 모음

손흥민(토트넘)이 평점 7.1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17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로 경기에 나섰지만, 공격 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했다.

경기 후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1점을 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평점 7.1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17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50점으로 7위, 에버턴은 승점 49점으로 8위를 그대로 유지했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로 경기에 나섰지만, 공격 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했다.

골 찬스가 없었던 것은 아니다. 손흥민은 후반 6분 상대수비 킨을 개인기로 따돌리고 상대 골키퍼 바로 앞까지 공을 몰고 들어갔다. 하지만 골키퍼 슈퍼세이브에 막혔다. 이후 이렇다할 공격적인 모습은 없었다.

경기 후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1점을 줬다. 멀티골을 뽑아낸 케인은 8.8점을 받았다.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jinju217@sportshankook.co.kr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