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연합뉴스

추신수, 이틀 연속 홈런포..멩덴 공략해 시즌 3호

하남직 입력 2021. 04. 17. 14:16

기사 도구 모음

추신수(39·SSG 랜더스)가 한국 무대에서 처음으로 '이틀 연속 홈런'을 쳤다.

추신수는 17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홈경기에 2번 지명 타자로 선발 출전해 첫 타석에서 왼쪽 담을 넘겼다.

한국 무대에서 처음 나온 2경기 연속 홈런이다.

추신수는 8일 한화 이글스와의 홈경기에서 한국프로야구 첫 안타를 홈런으로 신고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6일 나온 추신수의 시즌 2호 홈런 [SSG 랜더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추신수(39·SSG 랜더스)가 한국 무대에서 처음으로 '이틀 연속 홈런'을 쳤다.

추신수는 17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홈경기에 2번 지명 타자로 선발 출전해 첫 타석에서 왼쪽 담을 넘겼다.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 추신수는 상대 선발 대니얼 멩덴의 시속 135㎞ 체인지업을 밀어쳤다.

타구는 랜더스필드 왼쪽 담장을 살짝 넘어갔다. 기록원은 비거리를 105m로 측정했다.

추신수는 전날(16일) KIA전에서도 1회 첫 타석에서 임기영을 공략해 우월 투런 아치를 그렸다. 한국 무대에서 처음 나온 2경기 연속 홈런이다.

추신수는 8일 한화 이글스와의 홈경기에서 한국프로야구 첫 안타를 홈런으로 신고했다.

8일 만에 시즌 2호 홈런을 친 추신수는 이번에는 하루 만에 홈런을 추가했다.

추신수는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멩덴과 상대해 9타석 6타수 무안타 3볼넷으로 고전했다. 그러나 한국 무대에서는 첫 대결에서 홈런을 쳤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