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스포츠조선

역대 최고 평균 시청률·역대 최고 순간 시청률 찍은 V리그 여자부 인기 고공행진, GS칼텍스 최초 '트레블' 달성

김진회 입력 2021. 04. 23. 10:57 수정 2021. 04. 23. 11:20

기사 도구 모음

2020~2021시즌에도 V리그 여자부 인기가 고공행진을 펼쳤다.

23일 한국배구연맹(KOVO)가 발표한 결산자료에 따르면, 이번 시즌은 남자부 134경기, 여자부 96경기로 총 230경기가 펼쳐졌는데 지난 시즌 종료 기준(192경기) 평균 시청률인 0.92%에서 0.09% 증가한 1.01%을 기록했다.

GS칼텍스는 컵 대회부터 정규리그와 챔피언결정전까지 모두 흥국생명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해 '여자부 최초' 대기록을 V리그 역사에 새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20-2021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 GS칼텍스의 챔피언결정전 3차전이 30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렸다. 세트스코어 3대2로 우승을 차지한 GS칼텍스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1.03.30/

[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2020~2021시즌에도 V리그 여자부 인기가 고공행진을 펼쳤다.

23일 한국배구연맹(KOVO)가 발표한 결산자료에 따르면, 이번 시즌은 남자부 134경기, 여자부 96경기로 총 230경기가 펼쳐졌는데 지난 시즌 종료 기준(192경기) 평균 시청률인 0.92%에서 0.09% 증가한 1.01%을 기록했다.

남자부는 지난 시즌 0.83%에서 0.02% 감소한 0.81%를 기록하며 소폭 하락한 반면 여자부는 지난 시즌에 1.05%에서 0.24% 상승한 1.29%를 기록했다.

남녀부 역대 최고 평균 시청률을 달성하였을 뿐 만 아니라 특히 여자부 챔피언결정 3차전은 4.72%의 순간 시청률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 순간 시청률 기록을 경신했다.

올 시즌 남자부 최고 시청률 경기는 지난 17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펼쳐진 대한항공-우리카드의 챔피언결정 5차전으로 1.58%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여자부 최고 시청률 경기는 3월 2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펼쳐진 흥국생명-IBK기업은행의 플레이오프 3차전으로 시청률 2.46%를 기록했다. 더불어 여자부 최고 시청률 5경기에 모두 흥국생명이 포함되며 팬들의 관심을 받았다.

무엇보다 경기당 18만6052명이 남녀부 경기를 TV로 시청하면서 지난 시즌 14만9766명 대비 약 3만6000명이 증가한 시청자들이 V리그를 즐겼다.

V리그 여자부에선 전인미답의 기록도 생산됐다. GS칼텍스가 사상 최초로 컵 대회부터 정규리그와 챔피언결정전까지 '트레블'을 달성했다. 2005년 프로 태동 이후 '트레블'은 2009~2010시즌 삼성화재가 최초로 달성한 바 있다. GS칼텍스는 컵 대회부터 정규리그와 챔피언결정전까지 모두 흥국생명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해 '여자부 최초' 대기록을 V리그 역사에 새겼다. 김진회 기자 manu35@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