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스포츠조선

'FA 계약' 황택의, 2000만원 배구 발전 기금 기부 "작년부터 고심했던 일"

이종서 입력 2021. 05. 10. 18:02

기사 도구 모음

FA 계약을 마친 황택의(KB손해보험)가 통 큰 기부를 했다.

황택의는 "우선 FA계약을 통해 KB손해보험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하면서, "작년부터 기부에 대해 고심하던 중에 의정부시가 배구전용 경기장 건축 및 2021년도 컵대회 유치 등 다양한 방법으로 배구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적은 금액이지만 의정부시에서 배구 발전을 위해 잘 사용해 주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 제공

[스포츠조선 이종서 기자] FA 계약을 마친 황택의(KB손해보험)가 통 큰 기부를 했다.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은 10일 "주전 세터 황택의가 의정부시 체육회에 배구발전기금 2천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황택의는 지난 시즌 종료 후 FA 자격을 얻었고, KB손해보험과 총액 7억 3000만원에 계약을 맺었다.

의정부시는 배구발전을 위해서 2022년 완공을 목표로 배구코트 2면이 나오는 배구전용 경기장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오는 8월에 있을 '2021년 프로배구 컵대회'를 유치했으며, 이를 위해 의정부체육관 바닥 전체 교체공사 및 전체관람석 의자 교체를 진행하고 있다.

황택의는 "우선 FA계약을 통해 KB손해보험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하면서, "작년부터 기부에 대해 고심하던 중에 의정부시가 배구전용 경기장 건축 및 2021년도 컵대회 유치 등 다양한 방법으로 배구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적은 금액이지만 의정부시에서 배구 발전을 위해 잘 사용해 주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배구 발전기금 기부 행사에는 KB손해보험 이태웅 단장과 신임 후인정 감독 및 의정부시 안병용 시장, 체육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후인정 감독은 안병용 의정부시장과 상견례 자리에서 "KB손해보험이 의정부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선수들과 합심하여 더욱 좋은 성적을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안병용 시장은 "지난 시즌 정규리그 3위 성적으로 의정부 시민들에게 희망을 보여 주었다"며, "황택의 선수 기부금은 배구전용 경기장 건립시 유용하게 사용할 것이고, 의정부시도 배구 저변 확대에 더욱 많은 관심을 갖도록 하겠다"고 화답하였다.

한편, KB손해보험은 2017년부터 의정부를 연고지로 하여 지난 시즌 10년 만에 봄배구를 경험했다. 2021-22시즌 케이타 및 황택의 선수를 비롯 기존 FA선수 5명과 재계약하며 전력누수 없이 시즌 준비에 들어간다.
이종서 기자 bellstop@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