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포모스

컴투스, 1분기 매출 전년 대비 상승..'서머너즈 워' IP 주축

최종배 입력 2021. 05. 12. 09:15 수정 2021. 05. 12. 09:23

기사 도구 모음

컴투스는 2021년 1분기 매출 1167억 원, 영업이익 177억 원, 당기순이익 290억 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발표했다.

1분기 매출은 세계 전역에서 고루 증가해 전년 동기 대비 18.7% 상승했으며 해외 매출은 전체 78%인 909억 원을 달성했다.

    '백년전쟁'은 출시 열흘간 평균 10억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고 300만 다운로드를 넘어서는 등 세계 전역에서 고른 흥행을 기록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컴투스는 2021년 1분기 매출 1167억 원, 영업이익 177억 원, 당기순이익 290억 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발표했다.

1분기 매출은 세계 전역에서 고루 증가해 전년 동기 대비 18.7% 상승했으며 해외 매출은 전체 78%인 909억 원을 달성했다. 특히, 북미, 유럽 매출이 30% 이상 증가해 전년보다 8.5% 상승한 국내 실적과 함께 성장세를 이끌었다.

영업이익은 인건비 증가와 마케팅 전개 영향으로 177억원을 기록했으며 순이익은 290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각각 전년 동기 대비 25.3%, 1.2% 줄어든 수치다. 

전분기 대비 매출, 영업이익, 순이익은 각각 13.5%, 32.3%, 흑자전환한 수치를 기록했다. 

이 회사는 지난 4월 29일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이하 백년전쟁)'을 출시하며 2분기 이후 실적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백년전쟁'은 출시 열흘간 평균 10억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고 300만 다운로드를 넘어서는 등 세계 전역에서 고른 흥행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전체 매출의 절반을 차지하는 북미와 유럽을 포함해 해외에서 80%를 넘어서는 실적을 보였다.  

올해 7주년을 맞은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 역시 '백년전쟁' 출시 전후로 역대 유럽 최고 동시접속자수를 경신하고 전체 동시접속자수도 평균 15% 이상 증가하는 등 세계 전역에서 동반 성장 시너지를 보이며 견고한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컴투스는 7월 중 글로벌 테스트를 예정하고 있는 신작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로 이어지는 '서머너즈 워' IP 게임을 주축으로, MMORPG, 스포츠 등 다양한 장르의 라인업을 구축해 2022년 글로벌 매출 1조 원을 달성하겠다고 목표를 밝혔다.

이외에도 디지털콘텐츠∙메타버스∙IP 등 다양한 분야의 유망 기업에 대한 투자 및 M&A를 적극 추진하며 글로벌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 성장해 나간다. 디지털 기반 스토리텔링 콘텐츠 및 미디어 산업에 대한 전략적 투자로, 게임을 중심으로 웹소설, 웹툰, 애니메이션, 드라마, 영화, 방송, 공연, 전시에 이르는 문화 콘텐츠 전반의 밸류체인을 구축, 글로벌 경쟁력을 높여간다는 방침이다.
<컴투스 2021년 1분기 글로벌 실적>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Enjoy e-Spor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