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경향

축구 성(性)벽 무너졌다..네덜란드, 아마추어 女선수 男성인팀 출전 허용

양승남 기자 ysn93@kyunghyang.com 입력 2021. 05. 12. 15:35 수정 2021. 05. 12. 16:0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네덜란드 아마추어 팀 VV포아루트에 입단한 여성 축구선수 엘렌 포케마(앞쪽)가 다음 시즌부터 남성 선수들과 함께 뛸수 있게 됐다. 네덜란드 매체 NOS 캡처


네덜란드축구협회(KNVB)가 아마추어 경기에서 여자 선수들이 남자 성인팀에서 뛰도록 허용했다.

네덜란드 축구협회는 12일 “다음 시즌부터 여자들은 남자들과 함께 아마추어 최고 수준에서 축구를 할 수 있다”면서 “협회는 선수들이 쉽게 등록할 수 있도록 코칭 프로그램도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어 “아마추어 축구와 전세계의 역사적인 순간의 이정표”라고 설명했다.

네덜란드는 그동안 축구에서 남녀가 함께 뛸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아마추어에서 남녀가 함께 뛰는 혼합축구가 1986년부터 12세 이하에서 이뤄졌다. 이어 1995년에는 노년층으로 확대되었고, 1996년에는 청소년 팀에도 도입됐다.

그리고 이번에 여성 선수가 아마추어 축구 최고 수준인 성인팀에서도 뛸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2021~2022 시즌에는 KNVB 컵대회에서는 아마추어 팀의 여성 선수가 아약스, 에인트호번 등 네덜란드 최고 명문 프로 클럽과의 맞대결도 가능하게 됐다.

KNVB 아마추어 축구팀의 반 데어 지 감독은 “최근 연구에 따르면 더이상 성 분리에 집착할 필요가 없다. 평등과 다양성을 선택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면서 “우리는 소녀와 여성이 자신의 자질과 야망에 따라 축구 환경에서 적합한 장소를 찾길 바란다”고 밝혔다.

양승남 기자 ysn93@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