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엑스포츠뉴스

마네 "이번 시즌, 내 경력 중 최악"

입력 2021. 05. 12. 18:13

기사 도구 모음

마네가 자신의 부진을 인정했다.

영국 가디언은 12일(한국시간) 프랑스 TV 채널 '카날+(Canal+)'에 출연해 이번 시즌이 자신이 겪은 최악의 시즌인 것을 인정했다고 보도했다.

가디언에 따르면 마네는 올 시즌을 자신의 선수 경력 중 최악의 시즌이라고 표현했으며, 신체적으로 문제가 있는지 메디컬 테스트까지 진행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정승우 인턴기자] 마네가 자신의 부진을 인정했다.

영국 가디언은 12일(한국시간) 프랑스 TV 채널 '카날+(Canal+)'에 출연해 이번 시즌이 자신이 겪은 최악의 시즌인 것을 인정했다고 보도했다.

가디언에 따르면 마네는 올 시즌을 자신의 선수 경력 중 최악의 시즌이라고 표현했으며, 신체적으로 문제가 있는지 메디컬 테스트까지 진행했다고 말했다.

마네는 "무슨 문제가 있냐고 묻는다면, 대답하려고 노력은 하겠지만 전혀 모르겠다. 나는 일이 잘 되든 안 되든 항상 긍정적으로 생각하려고 노력해 왔다. 항상 나 자신에게 의문을 품는다"라고 말했다.

이어 "나는 심지어 내 몸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메디컬 테스트도 받았다. 내가 올바른 음식을 먹고 있는 게 맞는지, 내 몸에 어떠한 변화가 생긴 건 아닌지 궁금했다. 하지만 결과는 아무런 문제가 없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도 "누구나 인생에서 우여곡절이 있을 수 있다는 것을 잘 이해하고 있다. 앞으로도 지금까지와 같이 열심히 할 것이고, 시간이 지나면 내 부진도 끝이 날 것"이라고 말하며 부진을 끝낼 것을 다짐했다.

마네는 지난 시즌 리그 35경기에 출전해 18골과 9개의 도움을 기록한 반면, 이번 시즌 31경기에 출전해 9골과 6개의 도움만을 기록하며 저조한 성적을 기록했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