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뉴스엔

'류현진 3승' 토론토, 애틀랜타 꺾고 연승 질주

안형준 입력 2021. 05. 13. 11:02

기사 도구 모음

류현진이 시즌 3승에 성공했다.

이날 경기에서 토론토는 에이스 류현진의 호투를 앞세워 4-1 승리를 거뒀다.

토론토는 2연승을 달렸고 류현진은 시즌 3승에 성공했다.

토론토 선발 류현진은 7이닝을 1실점으로 막아내는 호투로 시즌 3승에 성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안형준 기자]

류현진이 시즌 3승에 성공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는 5월 13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트루이스트 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경기에서 승리했다.

이날 경기에서 토론토는 에이스 류현진의 호투를 앞세워 4-1 승리를 거뒀다. 토론토는 2연승을 달렸고 류현진은 시즌 3승에 성공했다.

류현진과 맥스 프리드가 선발 맞대결을 펼친 이날 경기에서 양팀 선발투수들은 4회까지 나란히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먼저 득점한 쪽은 애틀랜타였다. 애틀랜타는 5회말 윌리암 콘트레라스가 류현진을 상대로 솔로 홈런을 쏘아올렸다.

토론토는 6회초 마커스 세미엔의 적시 2루타로 동점을 만들었고 7회초 테오스카 에르난데스의 솔로포로 역전했다. 토론토는 9회초 에르난데스가 2점 홈런을 터뜨려 쐐기를 박았다.

토론토 선발 류현진은 7이닝을 1실점으로 막아내는 호투로 시즌 3승에 성공했다. 류현진은 시즌 평균자책점도 2.95까지 낮췄다. 토론토는 류현진에 이어 타일러 챗우드가 1이닝 무실점, A.J. 콜이 1이닝 무실점을 기록해 승리했다.

애틀랜타는 선발 프리드가 6이닝 1실점을 기록했고 불펜이 추가 3실점해 패했다. 애틀랜타는 2연패에 빠졌다.(사진=류현진)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