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조선

레알 마드리드서 뛰는 '한국계' 마빈 박, 라리가 1호 도움 신고

박찬준 입력 2021. 05. 14. 11:33

기사 도구 모음

레알 마드리드에서 뛰는 한국계 '측면 자원' 마빈 박(21)이 프리메라리가 '1호 도움'을 기록했다.

마빈 박은 14일(한국시각) 스페인 그라나다의 누에보 에스타디오 데 로스 카르메네스에서 열린 그라나다와 2020~2021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6라운드 원정 경기에 오른쪽 풀백으로 선발 출전, 리그 첫 도움을 기록했다.

마빈 박이 레알 마드리드 1군 경기에 출전한 것은 지난 2월 10일 헤타페전 선발 출전 이후 3개월 만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레알 마드리드에서 뛰는 한국계 '측면 자원' 마빈 박(21)이 프리메라리가 '1호 도움'을 기록했다.

마빈 박은 14일(한국시각) 스페인 그라나다의 누에보 에스타디오 데 로스 카르메네스에서 열린 그라나다와 2020~2021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6라운드 원정 경기에 오른쪽 풀백으로 선발 출전, 리그 첫 도움을 기록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마빈 박의 활약을 앞세워 4대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레알 마드리드(승점 78)는 '라이벌' FC바르셀로나(승점 76)를 3위로 끌어내리고 2위로 올라섰다. 시즌 종료까지 2경기를 남긴 상황에서 레알 마드리드는 선두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80)를 승점 2차로 추격하며 역전 우승의 불씨를 이어갔다.

마빈 박은 이날 4-3-3 전술의 오른쪽 풀백으로 선발 출전했다. 마빈 박이 레알 마드리드 1군 경기에 출전한 것은 지난 2월 10일 헤타페전 선발 출전 이후 3개월 만이다. 더불어 이번 시즌 라리가 무대에 오른 것은 4번째(선발 출전 2회)이고, 선발 출전은 두 번째다. 스페인에서 태어난 마빈 박은 본명이 마빈 올라왈레 아킨라비 박이다. 한국인 어머니와 나이지리아인 아버지를 뒀고, 2019년 1월 스페인 U-19 대표팀에 발탁되기도 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17분 루카 모드리치의 선제골을 시작으로 전반 추가시간 마빈 박의 패스를 받은 호드리구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결승골을 꽂아 2-0으로 전반을 마쳤다. 호드리구의 결승골을 도운 마빈 박은 자신의 라리가 1호 도움을 작성하며 자신의 임무를 완성한 뒤 후반 시작과 함께 알바로 오드리오솔라와 교체됐다. 스페인 일간지 아스는 경기 후 '마빈 박이 근육 부상을 당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26분 추격골을 내줬지만 후반 30분 오드리오솔라와 후반 31분 카림 벤제마의 연속골이 터지면서 4-1 대승을 마무리했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