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문화일보

야구전설 A 로드리게스, NBA 구단주 된다

정세영 기자 입력 2021. 05. 14. 12:30 수정 2021. 05. 14. 12:33

기사 도구 모음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출신 알렉스 로드리게스(45·사진)가 미국프로농구(NBA) 미네소타 팀버울브스 구단주가 된다.

ESPN은 14일 오전(한국시간) 미네소타의 글렌 테일러 구단주가 사업가 마크 로어와 팀을 이룬 로드리게스와 구단 매각에 최종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현지 언론은 미네소타 지역 연고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구단인 미네소타 링크스를 포함, 총 15억 달러(약 1조7002억 원) 안팎에서 계약이 이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네소타 1조7002억원에 매입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출신 알렉스 로드리게스(45·사진)가 미국프로농구(NBA) 미네소타 팀버울브스 구단주가 된다. ESPN은 14일 오전(한국시간) 미네소타의 글렌 테일러 구단주가 사업가 마크 로어와 팀을 이룬 로드리게스와 구단 매각에 최종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현지 언론은 미네소타 지역 연고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구단인 미네소타 링크스를 포함, 총 15억 달러(약 1조7002억 원) 안팎에서 계약이 이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지난 3월 가수 제니퍼 로페즈와 결별한 로드리게스는 1994년 빅리그에 데뷔, 22년 간 강타자로 군림했다. 로드리게스는 통산 2784경기에 출전해 타율 0.295와 3115안타, 696홈런을 때렸다.

정세영 기자 niners@munhwa.com

Copyrightⓒmunhw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