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마이데일리

'100승 -1' 두산 유희관, 좌완 첫 9년 연속 10승 눈앞

입력 2021. 05. 15. 11:06

기사 도구 모음

두산 베어스 유희관이 마침내 통산 100승을 눈앞에 두고 있다.

유희관은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가 한창인 현재 통산 99승을 기록 중이다.

유희관이 100승을 달성한다면 이는 KBO리그 32번째이자 두산(OB 포함) 소속으로는 1993년 장호연과 2016년 장원준 이후 3번째, 좌완투수로는 7번째 기록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두산 베어스 유희관이 마침내 통산 100승을 눈앞에 두고 있다.

유희관은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가 한창인 현재 통산 99승을 기록 중이다. 100승까지 단 1승 남았다. 유희관이 100승을 달성한다면 이는 KBO리그 32번째이자 두산(OB 포함) 소속으로는 1993년 장호연과 2016년 장원준 이후 3번째, 좌완투수로는 7번째 기록이다.

유희관은 2009년 두산에서 데뷔해 2013년부터 본격적으로 선발 로테이션에 진입했다. KBO리그 첫 선발 등판 경기였던 2013년 5월 4일 잠실 LG 전에서 통산 첫 승을 거두고 그 해 10승 평균 자책점 3.53을 기록하며 두산 선발진의 한 자리를 꿰찼다.

2015년에는 개인 한 시즌 최다인 18승을 거두며 NC 해커(19승)에 이은 다승 부문 2위를 기록했다. 이 시즌에는 개인 최다승뿐만 아니라 두산의 한국시리즈 우승 확정 경기였던 5차전에서 승리투수가 되는 등 최고의 한 해를 보내기도 했다.

2013년을 시작으로 지난 2020년까지 8년 동안 두 자릿수 승수를 놓치지 않은 꾸준함 덕에 유희관은 선발로서 활약한지 9시즌이 채 되기 전 100승에 근접했다.

유희관이 갖고 있는 8년 연속 두 자릿 수 승리 기록은 해당부문 역대 공동 2위에 해당한다(한화 정민철 1992~1999, 두산 장원준 2008~2011, 2014~2017). 만약 이번 시즌도 10승 이상을 거두며 이 기록을 9년으로 연장한다면, 유희관은 좌완투수로서는 최장 기간 기록 보유 선수가 됨과 동시에 KT 이강철 감독이 해태 시절 세운 10년 연속 10승(1989~1998)에 이어 이 부문 단독 2위에 올라서게 된다.

KBO는 유희관이 100승을 달성할 경우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