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포츠조선

[오피셜]삼성 새 외인 몽고메리 13일 입국..2주 격리 거쳐 7월 초 첫선

정현석 입력 2021. 06. 11. 13:31 수정 2021. 06. 11. 13:39

기사 도구 모음

벤 라이블리 대체 외인 마이크 몽고메리(32)가 입국한다.

삼성은 '몽고메리가 13일 오후 5시35분 OZ0201 편으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다. 몽고메리는 입국 후 곧바로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갈 예정이다. 6월 말 팀 훈련 합류가 가능할 전망'이라고 11일 공식 발표했다.

삼성은 선발진 전력 공백 최소화를 위해 몽고메리의 입국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드디어 입국하는 삼성 새 외국인 투수 마이크 몽고메리. 사진제공=삼성 라이온즈

[대구=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벤 라이블리 대체 외인 마이크 몽고메리(32)가 입국한다.

삼성은 '몽고메리가 13일 오후 5시35분 OZ0201 편으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다. 몽고메리는 입국 후 곧바로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갈 예정이다. 6월 말 팀 훈련 합류가 가능할 전망'이라고 11일 공식 발표했다. 2주 격리 후 캐치볼과 불펜 피칭, 라이브 피칭, 퓨처스 등판 등 실전 감각 회복 과정을 감안하면 7월 초쯤 1군에서 첫 선을 보일 수 있을 전망.

몽고메리는 지난 2일 계약금 10만달러, 연봉 45만달러, 인센티브 5만달러 등 최대 총액 60만달러에 삼성과 계약했다. 미국 현지 MRI 촬영 자료를 토대로 국내 병원 두 곳에서 메디컬 체크도 마쳤다.

장신(1m96, 99kg)의 좌완 몽고메리는 2008년 메이저리그 아마추어 드래프트에서 캔자스시티 로열스 1라운드 지명을 받았다. 2015년 시애틀 매리너스에서 빅리그에 데뷔했다.

시애틀(7승10패), 시카고 컵스(14승17패), 캔자스시티(2승7패)를 거치며 메이저리그 통산 183경기(선발 70경기)에서 23승34패, 평균자책점 3.84, WHIP(이닝당 출루허용률) 1.35의 기록을 남겼다.

올시즌에는 뉴욕 양키스 산하 트리플A에서 뛰었다. 마이너리그 통산 174경기(선발 169경기)에서 48승53패, 평균자책점 4.31, WHIP 1.34를 기록했다.

몽고메리는 풍부한 경험과 안정적인 제구력이 강점인 투수다.

커터와 투심 패스트볼, 커브 등 다양한 구종을 갖췄다. 메이저리그 통산 땅볼 비율(54.9%)을 감안했을 때 라이온즈 파크에 적합한 유형의 투수란 평가를 받는다.

삼성은 선발진 전력 공백 최소화를 위해 몽고메리의 입국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했다. 프런트의 신속한 움직임으로 삼성은 라이블리 공백을 최대한 줄일 수 있게 됐다.

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시카고 컵스 시절 몽고메리 AP연합뉴스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