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인터풋볼

[A-라인업] 'SON+황의조 선발 복귀' 벤투호, 레바논전 명단 공개

오종헌 기자 입력 2021. 06. 13. 13:50

기사 도구 모음

파울루 벤투 감독이 2차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손흥민, 황의조를 선봉에 내세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13일 오후 3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레바논과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H조 최종전을 치른다.

벤투 감독은 손흥민, 황의조, 송민규, 권창훈, 이재성, 정우영, 홍철, 박지수, 김영권, 김문환, 김승규를 먼저 출전시킨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터풋볼=고양] 오종헌 기자 = 파울루 벤투 감독이 2차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손흥민, 황의조를 선봉에 내세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13일 오후 3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레바논과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H조 최종전을 치른다. 한국은 5전 4승 1무로 조 1위(승점13)를 달리고 있다.

한국은 사실상 최종 예선 진출이 확정됐다. 조 2위 레바논이 지난 투르크메니스탄전에서 2-3으로 패하며 한국과 승점 3점 차가 됐다. 한국(20득점 0실점)이 골득실에서 레바논(10득점 6실점)에 크게 앞서있기 때문에 변수가 없는 이상 패해도 조 1위가 가능하다. 

하지만 벤투 감독은 3월 A매치 한일전 패배, 선수 선발과 관련된 문제 등 논란이 쉽게 가라앉지 않고 있다. 투르크메니스탄, 스리랑카를 상대로 5-0 대승을 거두며 어느 정도 긍정적인 면을 확인했기 때문에 이번 레바논과의 최종전에서 마침표를 잘 찍어야 한다.

경기를 앞두고 한국의 선발 명단이 공개됐다. 벤투 감독은 손흥민, 황의조, 송민규, 권창훈, 이재성, 정우영, 홍철, 박지수, 김영권, 김문환, 김승규를 먼저 출전시킨다. 

대기 명단에는 김진현, 조현우, 원두재, 이동경, 정상빈, 황희찬, 김신욱, 남태희, 손준호, 김영빈, 강상우, 이용이 포함됐다. 앞서 경고 누적 징계로 소집 해제된 김민재를 비롯해 구성윤, 이기제, 김태환은 명단에서 제외됐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