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연합뉴스

프로배구 인삼공사 외국인 선수 옐레나, 30일 팀 훈련 합류

하남직 입력 2021. 07. 20. 15:54

기사 도구 모음

여자프로배구 KGC인삼공사 외국인 공격수 옐레나 므라제노비치(보스니아·등록명 옐레나)가 '홈 트레이닝'을 하며 V리그 데뷔를 준비 중이다.

인삼공사는 20일 "옐레나가 지난 16일에 입국해 자가 격리를 하고 있다"며 "구단이 제공한 프로그램에 맞춰 홈 트레이닝을 하는 옐라나는 30일 자가 격리를 끝내고 팀 훈련에 합류한다"고 전했다.

옐레나는 지난 5월 열린 한국배구연맹(KOVO) 외국인 선수 트라이아웃에서 3순위로 인삼공사의 지명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GC인삼공사 외국인 선수 옐레나 [KGC인삼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여자프로배구 KGC인삼공사 외국인 공격수 옐레나 므라제노비치(보스니아·등록명 옐레나)가 '홈 트레이닝'을 하며 V리그 데뷔를 준비 중이다.

인삼공사는 20일 "옐레나가 지난 16일에 입국해 자가 격리를 하고 있다"며 "구단이 제공한 프로그램에 맞춰 홈 트레이닝을 하는 옐라나는 30일 자가 격리를 끝내고 팀 훈련에 합류한다"고 전했다.

옐레나는 지난 5월 열린 한국배구연맹(KOVO) 외국인 선수 트라이아웃에서 3순위로 인삼공사의 지명을 받았다.

2019-2020, 20202-2021시즌 연속해서 V리그 득점 1위를 차지한 발렌티나 디우프는 이탈리아로 돌아갔다.

인삼공사는 196㎝의 신장을 이용해 타점 높은 공격을 하는 옐레나를 대안으로 꼽았다.

옐레나는 " V리그 입성은 나의 큰 꿈 중 하나였다"며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 한국 팬들을 만날 생각에 기쁘며 설렌다"고 말했다.

옐라나는 보스니아가 사상 처음으로 유로 대회 본선에 진출했으나, 인삼공사 동료들과 최대한 빨리 손발을 맞추고자 보스니아 대표팀 합류를 포기했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