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스포츠조선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e스포츠, 하반기 아마추어-프로 등 다양한 대회 열려

남정석 입력 2021. 07. 22. 12:59

기사 도구 모음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e스포츠 하반기 대회 진행 계획을 발표했다.

우선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을 즐기는 일반 게이머와 아마추어들이 참여할 수 있는 풀뿌리 대회들을 개최한다.

프로 선수를 꿈꾸는 유저를 위한 오픈 대회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오픈 챌린지(이하 PMOC)'를 신설한다.

TV(Game.tv)와 협업해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 시리즈(이하 PMPS)' 시즌 2에 추가 출전할 기회를 주는 선발전도 진행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e스포츠 하반기 대회 진행 계획을 발표했다.

아마추어 저변 확대 및 생태계 구축을 위해 하반기에도 다양한 수준의 대회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선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을 즐기는 일반 게이머와 아마추어들이 참여할 수 있는 풀뿌리 대회들을 개최한다. 한국e스포츠협회와 함께 연내 '2021 e스포츠 대학리그', '제13회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를 개최하고 3분기에는 '2021 군 장병 e스포츠 대회'도 예정돼 있다.

아마추어와 프로를 잇는 대회도 열린다. 프로 선수를 꿈꾸는 유저를 위한 오픈 대회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오픈 챌린지(이하 PMOC)'를 신설한다. 글로벌 토너먼트 플랫폼 게임.TV(Game.tv)와 협업해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 시리즈(이하 PMPS)' 시즌 2에 추가 출전할 기회를 주는 선발전도 진행하고 있다.

PMPS 시즌 2에는 시즌 1의 위클리 파이널에 진출했던 16개팀과 PMOC 통과 7개팀, 선발전에서 출전권을 획득한 1개팀까지 총 24개팀이 출전한다. 총 10회 풀리그 중 위클리 스테이지 4회의 경기 포인트 합산 결과 상위 16개팀이 위클리 파이널로 진출해 6회의 경기를 펼쳐 국내 최고의 팀을 가리게 된다.

한편 22일부터 25일까지 전세계 32개 팀이 총상금 300만 달러(약 34억 3000만원)를 두고 경쟁하는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월드 인비테이셔널(이하 PMWI)'이 펼쳐진다. 지역에 따라 이스트(EAST)와 웨스트(WEST) 각각 16개팀씩 나뉘어 온라인으로 경기를 진행하며, 총상금도 각 150만 달러씩 배분된다. 한국에서는 PMPS 시즌 1 우승팀인 덕산게이밍이 EAST 경기에 출전한다. 이외 하반기에는 글로벌 최강 팀을 가리는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글로벌 챔피언십(PMGC)'도 펼쳐질 예정이다.
남정석 기자 bluesky@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