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인터풋볼

[오피셜] 전북, U-18 박채준 준프로 계약.."사랑받는 선수가 될 것"

박지원 기자 입력 2021. 07. 22. 13:46

기사 도구 모음

 전북현대가 U-18 박채준(MF)과 준프로 계약을 체결했다.

전북은 22일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전주영생고에서 뛰고 있는 공격수 박채준과 준 프로 계약을 체결하며 또 다른 공격 옵션을 추가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박채준은 "다른 친구들보다 기회가 빨리 주어져서 너무나 떨리고 기분이 좋다"며 "배워야 것들이 너무 많지만 최선을 다해 프로에 데뷔해 팬들에게 사랑받는 선수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터풋볼] 박지원 기자= 전북현대가 U-18 박채준(MF)과 준프로 계약을 체결했다.

전북은 22일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전주영생고에서 뛰고 있는 공격수 박채준과 준 프로 계약을 체결하며 또 다른 공격 옵션을 추가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빠른 발을 가진 박채준은 좌·우 윙포워드를 모두 소화할 수 있고 돌파와 드리블 능력이 탁월하고 득점력이 좋아 고교리그에서 정상급 선수로 평가를 받고 있다.

U-15 금산중을 거쳐 영생고에 입학한 박채준은 중학교 시절 U-15챔피언십에서 득점상을 수상했고 2020년 금석배에서 영플레이어상을 수상하는 등 뛰어난 재능을 가졌다.

이번 계약은 올 시즌 초반 김상식 감독이 고교 경기를 직접 지켜보고 프로팀에서 여러 차례 훈련을 함께 하면서 실력을 직접 확인한 후 잠재력을 인정받아 이뤄졌다.

박채준은 "다른 친구들보다 기회가 빨리 주어져서 너무나 떨리고 기분이 좋다"며 "배워야 것들이 너무 많지만 최선을 다해 프로에 데뷔해 팬들에게 사랑받는 선수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김상식 감독은 "시즌 초반 몇 차례 불러 훈련을 시켜봤을 때 많은 가능성을 본 선수다"며 "아직 어린 나이지만 프로에 와서 형들과 부딪혀 보고 많은 것들을 배운다면 좋은 선수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