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스포츠조선

[가시마 오피셜]김학범호 루마니아전 선발 라인업 발표, 의조-동준-동경-원상 공격편대 구성했다

노주환 입력 2021. 07. 25. 18:54 수정 2021. 07. 25. 19:03

기사 도구 모음

1패를 안고 싸우는 김학범호가 루마니아를 상대로 베스트를 가동한다.

한국은 25일 오후 8시부터 일본 가시마스타디움에서 동유럽의 강호 루마니아와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을 갖는다.

올림픽대표팀 사령탑 김학범 감독은 루마니아를 맞아 최전방에 황의조, 그 뒷선에 이동준-이동경-엄원상, 수비형 미드필더로 정승원-원두재, 포백에 강윤성-박지수-정태욱-설영우, 골키퍼 송범근을 골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 대한민국과 뉴질랜드의 경기가 이바라키현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렸다. 대표팀 황의조 가시마=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21.07.22/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 대한민국과 뉴질랜드의 경기가 이바라키현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렸다. 대표팀 이동경 가시마=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21.07.22/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 대한민국과 뉴질랜드의 경기가 이바라키현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렸다. 경기전 이강인과 선수들이 애국가를 따라 부르고 있다. 가시마=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21.07.22/

[가시마(일본)=스포츠조선 노주환 기자]1패를 안고 싸우는 김학범호가 루마니아를 상대로 베스트를 가동한다. 매우 공격적인 선발 라인업을 세웠다. 한국 축구 올림픽대표팀은 더이상 물러설 곳이 없다.

한국은 25일 오후 8시부터 일본 가시마스타디움에서 동유럽의 강호 루마니아와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을 갖는다. 1차전서 한국은 뉴질랜드에 0대1로 졌고, 루마니아는 온두라스를 1대0으로 잡았다. 1패의 한국과 1승의 루마니아가 대결한다.

올림픽대표팀 사령탑 김학범 감독은 루마니아를 맞아 최전방에 황의조, 그 뒷선에 이동준-이동경-엄원상, 수비형 미드필더로 정승원-원두재, 포백에 강윤성-박지수-정태욱-설영우, 골키퍼 송범근을 골랐다. 1차전 선발 명단에서 공격 2선에 변화를 주었다. 벤치에 권창훈 이강인 송민규 등을 앉혔다.

김학범 감독은 직전 뉴질랜드전에선 4-2-3-1 전형을 뽑아들었다. 최전방에 공격수 황의조, 그 뒷선에 권창훈-이강인-엄원상, 수비형 미드필더로 김동현-원두재, 포백에 강윤성-이상민-정태욱-이유현, 골키퍼로 송범근을 선택했다. 후반에 조커로 송민규 이동경 이동준 그리고 정승원 박지수를 썼다. 한국은 뉴질랜드에 0대1로 졌다.

가시마(일본)=노주환 기자 nogoo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