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마이데일리

'투·타 완벽 조화' 미국, 준결승 진출..한·일전 패한 팀과 맞대결 [도쿄올림픽]

입력 2021. 08. 04. 14:52 수정 2021. 08. 04. 14:57

기사 도구 모음

미국이 탄탄한 마운드와 홈런 두 방을 앞세워 도미니카공화국을 꺾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미국은 4일 일본 요코하마의 요코하마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녹아웃 스테이지 패자부활전 도미니카공화국과 맞대결에서 3-1로 승리했다.

미국은 5회말 타일러 오스틴이 달아나는 솔로홈런을 터뜨리며 3-0까지 점수 차를 벌렸다.

미국은 9회 2사후 데이비드 로버트슨이 도미니카공화국 찰리 발레리오에게 솔로홈런을 맞았지만, 큰 영향은 없었따.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박승환 기자] 미국이 탄탄한 마운드와 홈런 두 방을 앞세워 도미니카공화국을 꺾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도미니카공화국은 동메달 결정전에 안착했다.

미국은 4일 일본 요코하마의 요코하마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녹아웃 스테이지 패자부활전 도미니카공화국과 맞대결에서 3-1로 승리했다.

선발 스캇 키즈미어가 5이닝 동안 투구수 77구, 2피안타 1볼넷 5탈삼진 무실점으로 역투하며 팀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타선에서는 트리스톤 카사스가 3타수 1안타(1홈런) 2타점 1득점 1볼넷, 타일러 오스틴이 3타수 1안타(1홈런) 1타점 2득점 1볼넷으로 활약했다.

미국은 경기 시작부터 좌익수 패트릭 키블러핸의 치명적인 실책이 나오는 등 만루에 몰렸으나, 무실점으로 경기를 출발했다. 그리고 1회말 오스틴의 볼넷으로 만들어진 1사 1루에서 카사스가 선제 투런홈런을 쏘아 올리며 2-0으로 기분좋게 앞섰다.

미국은 계속해서 실점 위기를 막아내며 리드를 지켜 나갔다. 그러던 중 추가점이 나왔다. 미국은 5회말 타일러 오스틴이 달아나는 솔로홈런을 터뜨리며 3-0까지 점수 차를 벌렸다. 미국은 7회초에도 1, 2루 위기를 무실점으로 극복하며 승기를 굳혀갔다.

미국은 9회 2사후 데이비드 로버트슨이 도미니카공화국 찰리 발레리오에게 솔로홈런을 맞았지만, 큰 영향은 없었따. 미국은 도미니카공화국을 3-1로 꺾고 준결승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한편 이날 오후 7시에는 한국과 일본의 준결승전이 열린다. 해당 경기에서 패한 팀은 오는 5일 오후 7시 미국과 다시 한번 준결승전을 치른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