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OSEN

토트넘 팬들의 격한 환영 "손흥민 덕분에 한국에서 토트넘 좋아할 것" 

서정환 입력 2021. 09. 18. 10:19 수정 2021. 09. 18. 10:23

기사 도구 모음

토트넘 팬들이 손흥민(29, 토트넘)을 배출한 한국에게 큰 호감을 보였다.

토트넘 팬들은 손흥민이 "맨유팬이었다"는 고백에 "손흥민이 어린 시절에는 박지성이 영웅이었으니까 대부분의 한국팬들이 맨유를 응원했을 것"이라며 대수롭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다.

토트넘 팬은 "박지성은 한국에서 아이콘이었다. 그 당시 손흥민을 비롯한 어린이들은 모두 박지성을 우러러보면서 자랐을 것"이라 해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서정환 기자] 토트넘 팬들이 손흥민(29, 토트넘)을 배출한 한국에게 큰 호감을 보였다. 

손흥민은 ‘디렉트 사커'와 인터뷰에서 “박지성이 뛰는 것을 보고 맨유를 응원했다. 박지성은 나에게도 영웅이었다. 최초의 프리미어리거 박지성이 꿈과 기회를 줬다”고 밝혔다. 

토트넘 팬들은 손흥민이 “맨유팬이었다”는 고백에 “손흥민이 어린 시절에는 박지성이 영웅이었으니까 대부분의 한국팬들이 맨유를 응원했을 것”이라며 대수롭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다. 

토트넘 팬은 “박지성은 한국에서 아이콘이었다. 그 당시 손흥민을 비롯한 어린이들은 모두 박지성을 우러러보면서 자랐을 것”이라 해석했다. 

또 다른 팬은 “그렇다면 이제는 손흥민을 보고 한국팬들이 모두 토트넘을 응원할 것이 아니냐”며 기뻐했다. / jasonseo34@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