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마이데일리

삼성 이학주 1군 말소, 오선진 트레이드 후 첫 1군행[MD인포]

입력 2021. 09. 18. 15:44

기사 도구 모음

삼성 내야수 이학주가 1군에서 말소됐다.

삼성은 18일 인천 SSG전을 앞두고 이학주를 1군에서 말소하고 오선진을 1군에 등록했다.

이학주는 올 시즌 66경기서 타율 0.206 4홈런 20타점 17득점 2도루를 기록했다.

이성곤과의 트레이드를 통해 합류한 내야수 오선진이 처음으로 1군에 올라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인천 김진성 기자] 삼성 내야수 이학주가 1군에서 말소됐다.

삼성은 18일 인천 SSG전을 앞두고 이학주를 1군에서 말소하고 오선진을 1군에 등록했다. 이학주는 올 시즌 66경기서 타율 0.206 4홈런 20타점 17득점 2도루를 기록했다. 주전으로 뛰지 못하면서 꾸준히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허삼영 감독은 "컨디션이 많이 안 좋고 정신적, 체력적으로 다시 정리해야겠다는 생각이 있었다. 정리는 기술적인 부분을 말한다. 경기에 많이 못 나가다 보니 스스로 힘든 부분도 있고 재조정해야 한다는 생각이다"라고 했다.

이성곤과의 트레이드를 통해 합류한 내야수 오선진이 처음으로 1군에 올라왔다. 허 감독은 "내야에서 멀티 역할을 소화할 수 있다. 팀 배팅에 능한 베테랑이다. 팀이 어려울 때 자신의 역할을 잘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