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뉴스1

NBA LA 레이커스, 한식 브랜드 비비고 패치 달고 뛴다

서장원 기자 입력 2021. 09. 21. 16:56

기사 도구 모음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가 한식 브랜드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뛴다.

레이커스는 21일(한국시간) 비비고와 다년간 글로벌 마케팅 협약을 맺었다고 공식 발표했다.

레이커스는 2021-22시즌부터 비비고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구단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비비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은 르브론 제임스의 사진을 게재하며 "새로운 패치 파트너이자 최초의 글로벌 마케팅 파트너를 소개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내달 4일 브루클린전에서 공개
NBA LA 레이커스가 비비고 로고를 유니폼에 새긴다.(LA 레이커스 트위터 캡처)© 뉴스1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가 한식 브랜드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뛴다.

레이커스는 21일(한국시간) 비비고와 다년간 글로벌 마케팅 협약을 맺었다고 공식 발표했다.

레이커스는 2021-22시즌부터 비비고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다음 달 4일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리는 브루클린 네츠와 프리 시즌 경기부터 해당 유니폼을 입고 뛰는 선수들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구단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비비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은 르브론 제임스의 사진을 게재하며 "새로운 패치 파트너이자 최초의 글로벌 마케팅 파트너를 소개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LA 타임스'는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레이커스와 비비고 간 계약이 5년간 1억달러를 넘는 규모라고 보도했다.

한편 2021-22시즌 NBA 정규리그는 10월20일 개막한다.

superpower@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