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탈코리아

"손흥민, 이상 없으면 리그컵 출전 가능" 울브스전 나서나

김성진 입력 2021. 09. 22. 20:24

기사 도구 모음

토트넘 홋스퍼는 컵대회에 전력을 다할까? 영국 언론이 리그컵 경기를 앞둔 토트넘에 제기한 의문이다.

토트넘은 23일(한국시간) 울버햄프턴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프턴 원더러스를 상대로 2021/2022 잉글랜드 풋볼리그컵(리그컵) 3라운드를 원정경기로 치른다.

경기를 앞둔 22일 영국 '풋볼 런던'은 "산투 감독이 이번 시즌 컵대회를 얼마나 진지하게 치를지는 알려지지 않았다"며 산투 감독이 어떤 구상을 하는지 궁금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탈코리아] 토트넘 홋스퍼는 컵대회에 전력을 다할까? 영국 언론이 리그컵 경기를 앞둔 토트넘에 제기한 의문이다.

토트넘은 23일(한국시간) 울버햄프턴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프턴 원더러스를 상대로 2021/2022 잉글랜드 풋볼리그컵(리그컵) 3라운드를 원정경기로 치른다.

토트넘은 이 경기를 앞두고 프리미어리그에서 2연패했다. 게다가 이 경기를 치른 뒤에는 아스널을 상대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원정경기를 치러야 한다. 리그컵에 전력을 다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경기를 앞둔 22일 영국 ‘풋볼 런던’은 “산투 감독이 이번 시즌 컵대회를 얼마나 진지하게 치를지는 알려지지 않았다”며 산투 감독이 어떤 구상을 하는지 궁금했다. 이는 선수 기용과 연결되어 있기 때문이다.

특히 부상에서 회복한 손흥민을 울버햄프턴전에 기용할지 의문을 나타났다. ‘풋볼 런던’은 “손흥민은 지난 일요일 첼시전에서 복귀했으나 울버햄프턴을 상대로 위험을 감수할 지는 두고 볼 일”이라고 했다.

그렇지만 ‘풋볼 런던’은 “손흥민은 요청을 받으면 괜찮다고 할 것”이라며 손흥민은 언제든지 출전 대기 상태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스테번 베르흐베인은 결장할 전망이다. ‘풋볼 런던’은 “산투 감독이 (베르흐베인은) 발목 염좌라고 말했다”면서 “울버햄프턴전에 결장할 것이다”라고 했다. 루카스 모우라, 라이언 세세뇽도 울버햄프턴전에 모습을 보이기 어렵다고 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