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연합뉴스

수원 10경기 무승 탈출 이끈 이기제, K리그1 31라운드 MVP

최송아 입력 2021. 09. 23. 16:32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프로축구 수원 삼성이 11경기 만의 승리를 거두는 데 앞장선 윙백 이기제가 K리그1 31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이 23일 밝혔다. 사진은 수원의 이기제. 2021.9.23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