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문화일보

이민지·리디아 고·노예림, KLPGA 하나금융챔피언십 출전

허종호 기자 입력 2021. 09. 23. 16:50 수정 2021. 09. 23. 16:53

기사 도구 모음

올해 메이저대회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호주교포 이민지가 오는 30일 개막하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총상금 15억 원)에 출전한다.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조직위원회는 23일 "올해 대회에 이민지와 리디아 고(뉴질랜드), 노예림(미국)이 나온다"고 밝혔다.

이민지는 올해 7월 프랑스에서 열린 메이저대회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정상에 올랐고, 리디아 고는 도쿄올림픽 동메달리스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호주교포 이민지. 뉴시스

올해 메이저대회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호주교포 이민지가 오는 30일 개막하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총상금 15억 원)에 출전한다.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조직위원회는 23일 “올해 대회에 이민지와 리디아 고(뉴질랜드), 노예림(미국)이 나온다”고 밝혔다. 이민지는 올해 7월 프랑스에서 열린 메이저대회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정상에 올랐고, 리디아 고는 도쿄올림픽 동메달리스트다. 20세 신예 노예림은 에비앙 챔피언십 3위, 솔하임컵 출전 등으로 눈길을 끌었다.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은 오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경기 포천 아도니스 컨트리클럽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는 레이디스 아시안투어(LAT) 시리즈 대회 중 하나로 6월 DB그룹 한국여자오픈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리는 LAT 시리즈다.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출전 선수들은 상금의 총 1%를 기부하고, 하나금융그룹에서도 같은 금액을 모아 총 3000만 원의 성금을 만들어 취약계층 독거노인과 아동들을 위해 쓸 예정이다.

허종호 기자

Copyrightⓒmunhw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