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티비뉴스

북런던 통합 베스트11인데..아스널 선수는 2명 뿐?

서재원 기자 입력 2021. 09. 24. 14:10

기사 도구 모음

토트넘 홋스퍼 출신 팀 셔우드 감독은 북런던 더비 통합 베스트11에 아스널 선수는 2명만 들어갈 수 없다고 주장했다.

북런던 더비를 앞두고 영국 내 다양한 매체에서 토트넘과 아스널의 통합 베스트11을 선정하고 있다.

영국 '미러'도 토트넘 출신 셔우드 감독에게 북런던 더비 통합 베스트11 선정을 요청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토트넘 홋스퍼와 아스널의 북런던 더비가 27일 0시 30분 펼쳐진다.

[스포티비뉴스=서재원 기자] 토트넘 홋스퍼 출신 팀 셔우드 감독은 북런던 더비 통합 베스트11에 아스널 선수는 2명만 들어갈 수 없다고 주장했다.

토트넘은 27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아스널과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6라운드, 북런던 더비를 펼친다.

북런던 더비를 앞두고 영국 내 다양한 매체에서 토트넘과 아스널의 통합 베스트11을 선정하고 있다. 영국 ‘미러’도 토트넘 출신 셔우드 감독에게 북런던 더비 통합 베스트11 선정을 요청했다.

셔우드 감독은 냉정했다. 그는 자신의 친정팀 토트넘이 현 시점에서 아스널보다 훨씬 강하다고 했다. 이에 따라 통합 베스트11에 포함될 수 있는 아스널 선수는 키어런 티어니와 부카요 사카뿐이라고 말했다.

셔우드 감독은 “통합 베스트11에 티어니는 확실히 들어갈 수 있다. 피에르-에메릭 오마메양은 확신하지 못하겠다. 그는 좋은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손흥민과 해리 케인이 스트라이커 두 자리를 차지할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평가했다.

이어 “사카는 그곳에 들어가야 한다. 하지만, 솔직히 말해서 (아스널의 스쿼드는) 정말 좋지 않은 집단이다. 아스널은 아직 성장하는 중이라서 아무도 내 눈에 띄지 않는다. 마틴 외데고르는 좋은 선수가 될 것이다. 주말에 환상적인 프리킥을 넣었지만, 통합 베스트11에 뽑기는 쉽지 않다”라고 아스널에 대한 아쉬움을 표했다.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