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머니S

"포기 안해".. 루니, 더비 카운티 승점 12점 삭감에도 의지 '활활'

김태욱 기자 입력 2021. 09. 24. 19:35

기사 도구 모음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더비 카운티가 구단 파산으로 승점 12점이 삭감됐다.

지난 23일(이하 현지시각) 잉글리시축구리그(EFL)는 재정난으로 파산을 선언한 더비 카운티의 승점 12점을 삭감하는 징계를 공식 발표했다.

이에 더비 카운티는 리그 최하위인 24위(승점 –2점)로 떨어졌다.

웨인 루니 더비 카운티 감독은 소속팀이 어려운 가운데 끝까지 팀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난 23일(이하 현지시각) 잉글리시축구리그(EFL)는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더비카운티 구단의 승점 12점 삭감을 공식 발표했다. 사진은 팀 훈련을 지휘하는 웨인 루니 감독(가운데). /사진=루니 감독 인스타그램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더비 카운티가 구단 파산으로 승점 12점이 삭감됐다.

지난 23일(이하 현지시각) 잉글리시축구리그(EFL)는 재정난으로 파산을 선언한 더비 카운티의 승점 12점을 삭감하는 징계를 공식 발표했다. 이에 더비 카운티는 리그 최하위인 24위(승점 –2점)로 떨어졌다.

더비 카운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재정난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멜 모리스 더비 카운티 구단주는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에만 2000만파운드(약 323억원)의 경제적 손해를 봤다고 밝힌 바 있다. 현재 더비 카운티는 법정 관리 대상이다.

웨인 루니 더비 카운티 감독은 소속팀이 어려운 가운데 끝까지 팀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루니 감독은 "난 팀을 위해 싸울 것"이라며 "코칭스태프를 어려움에 처하게 하지 않을 것이다. 팀을 이끌어줄 누군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루니 감독은 지난 2020-2021시즌 더비 카운티 플레잉코치(코치 겸 선수)로 활약하다 지난 1월 정식 감독으로 부임했다.

김태욱 기자 taewook9703@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