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OSEN

홍원기 감독에게 끝내기 축하를 받는 김주형 [사진]

민경훈 입력 2021. 09. 24. 22:0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고척, 민경훈 기자] 24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NC 다이노스의 경기가 열렸다. 이 경기에서 키움이 김주형의 끝내기 안타에 힘입어 3-2로 승리하며 연승을 질주했다. 

9회말 1사 주자 만루 키움 김주형이 중견수 앞 끝내기 안타를 날린 후 홍원기 감독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21.09.24/rumi@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