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데일리e스포츠

블레이즈 배성빈 "결승에 아프리카 올라왔으면 좋겠다"

안수민 입력 2021. 09. 25. 20:43

기사 도구 모음

"개인적으로 아프리카 프릭스가 올라왔으면 한다. 유영혁과 결승전에서 붙어보고 싶다."

블레이즈 배성빈이 결승 상대로 아프리카 프릭스를 뽑았다.

블레이즈는 이번 승리로 가장 먼저 결승전에 직행했다.

유영혁과 결승전에서 붙어보고 싶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블레이즈 배성빈(사진=넥슨 제공).
"개인적으로 아프리카 프릭스가 올라왔으면 한다. 유영혁과 결승전에서 붙어보고 싶다."

블레이즈 배성빈이 결승 상대로 아프리카 프릭스를 뽑았다.

블레이즈는 25일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V.SPACE서 진행된 2021 신한은행 헤이영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 팀전 결승 진출전에서 리브 샌드박스를 상대로 세트 스코어 2대0 완승을 거뒀다. 블레이즈는 이번 승리로 가장 먼저 결승전에 직행했다.

다음은 배성빈과의 일문일답.

Q 경기 승리 소감 부탁한다.

A 리브 샌드박스와의 상대 전적이 막상막하였다. 이번 경기를 이겨서 더 뜻깊은 것 같다.

Q 팀이 5연속 결승 진출을 이뤄냈다. 기량을 유지할 수 있는 비결이 있다면.

A 다른 선수들은 잘 모르겠지만 나는 자신있게 말할 수 있는 것이 꾸준한 연습량이다. 거의 밖에 잘 나가지 않아서 밥만 먹고 카트라이더 연습만 한다고 생각하면 될 것 같다.

Q 결승 진출에 대해 부담감은 없었는지.

A 우리가 항상 결승을 가다보니까 크게 부담은 없었다. 우승을 하고 싶다는 생각 밖에 없다.

Q 리브 샌박과의 경기를 위해 특별하게 준비한 것이 있는지.

A 팀 동료 모두 연습량을 늘렸고 맵 밴픽적인 부분이나 아이템전 맵마다 카트를 다르게 바꿔서 탔다. 이 전략이 잘 통한 거 같다. 우리는 아이템전보다 스피드전을 더 많이 연습했고 전략 회의는 아이템전을 많이한 거 같다.

Q 스피드전에서 유창현에게 순위를 양보하더라. 어떤 이유가 있는 것인지.

A 아마 왜 그런지 아는 팀도 있고 모르는 팀도 있을 거다. 전략상 (유)창현이 평균 순위를 올려주기 위함이었다. 우승한다면 전부 얘기하겠다(웃음).

Q 결승전에서 어떤 팀을 만나고 싶은지.

A 개인적으로 아프리카 프릭스가 올라왔으면 한다. 유영혁과 결승전에서 붙어보고 싶다. 하지만 리브 샌박이 올라와도 전 시즌 결승에 대한 복수를 할 수 있어서 좋을 거 같다.

Q 마지막으로 결승전 각오 부탁한다.

A 우리 팀이 5연속으로 결승에 진출하게 됐다. 이제 우승할 때가 온 것 같다고 생각한다. 그래도 방심하지 않고 남은 2주 동안 준비 잘해서 꼭 우승하는 모습 보여주겠다.

안수민 기자 (tim.ansoomin@dailyesports.com)

Copyright ⓒ 데일리게임. All rights reserved.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