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골닷컴

김천, '고맙다 안산'..다이렉트 승격에 한 발 더

홍의택 입력 2021. 09. 25. 22:11 수정 2021. 09. 26. 19:06

기사 도구 모음

머잖아 결실을 볼 수도 있다.

K리그2 선두로 다이렉트 승격에 한 발 더 다가간 것.

오랫동안 2위 안양의 추격을 받아왔던 김천으로선 사실상 한숨 돌릴 수 있게 됐다.

김천은 26일 대전하나시티즌을 상대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골닷컴] 홍의택 기자 = 머잖아 결실을 볼 수도 있다. 김천 상무가 가만히 앉아서 웃게 됐다.

25일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31라운드 안산 그리너스와 FC안양의 경기. 결과는 송주호의 결승골에 힘입은 안산의 1-0 승리였다. 민동성 감독대행 체제로 전환 뒤 연승 바람을 일으켰다.

안산만 축배를 든 건 아니다. 이를 지켜보던 김천도 얻은 게 있다. K리그2 선두로 다이렉트 승격에 한 발 더 다가간 것. 오랫동안 2위 안양의 추격을 받아왔던 김천으로선 사실상 한숨 돌릴 수 있게 됐다. 한 경기 덜 치른 현재 승점 3점 차 리드.

김천은 26일 대전하나시티즌을 상대한다. 이마저 잡는다면 안양과 격차는 6점 차로 벌어진다. 시즌 막바지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못할 것으로 보였지만, 이대로라면 최종 라운드로 가기 전 승격을 확정할 가능성도 존재한다.

김천의 흐름은 좋은 편이다. 지난 7월 중순 이후 정규리그 7승 3무로 단 한 번도 패하지 않았다. 대전하나와 올 시즌 상대 전적은 2승 1무로 앞선다.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 세계인의 축구 네트워크 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