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뉴스엔

'황희찬 87분' 울버햄튼, 사우샘프턴에 1-0 신승..히메네스 골

김재민 입력 2021. 09. 26. 23:56

기사 도구 모음

황희찬이 프리미어리그 선발 데뷔전을 치렀고 팀은 신승을 거뒀다.

울버햄튼 원더러스는 9월 2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2021-202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후반 16분 울버햄튼의 선제골이 터졌다.

히메네스가 리그 10경기 만에 골 가뭄을 해소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김재민 기자]

황희찬이 프리미어리그 선발 데뷔전을 치렀고 팀은 신승을 거뒀다.

울버햄튼 원더러스는 9월 2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2021-202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선발 출전한 황희찬은 약 87분을 소화했다.

울버햄튼은 황희찬, 라울 히메네스, 다니엘 포덴세를 공격수로, 넬송 세메두, 주앙 무티뉴, 레안데르 덴동커, 마르샬을 미드필더로 배치했다. 막시밀리안 킬먼, 코너 코디, 로망 사이스가 수비수로, 조세 사가 골키퍼로 나섰다.

사우샘프턴은 체 아담스, 아담 암스트롱 투톱에 네이선 레드먼드, 제임스 워드 프라우스, 오리올 로메우, 모하메드 엘유누시 중원을 가동했다. 티노 리브라멘토, 얀 베드나레크, 모하메드 살리수, 카일 워커 피터스가 수비진을 이루고 알렉스 맥카시가 골문을 지켰다.

전반 시작 직후 세메두가 문전까지 쇄도하며 좋은 기회를 얻었으나 골키퍼 맥카시의 선방이 이어졌다. 울버햄튼이 전반 초반 공격을 이어갔다. 전반 12분 황희찬이 패스를 돌려 놓는 플레이로 역습에 기여했지만 히메네스가 슈팅까지 연결하지 못하며 기회가 무산됐다.

전반 29분 사우샘프턴이 모처럼 속공을 전개했지만 아담스의 슈팅이 약했다. 전반 막판 사우샘프턴이 좋은 기회를 연이어 얻었다. 전반 40분 레드먼드가 수비수 뒤로 침투해 로빙 패스를 받아 절묘하게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갈랐지만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1분 뒤 골키퍼 실수로 시작된 기회에서 암스트롱의 강력한 슈팅은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전반전은 0-0으로 끝났다.

후반전도 팽팽했다. 두 팀 모두 속도를 앞세워 공격을 전개했다. 후반 6분 황희찬의 슈팅은 수비수를 맞았다. 후반 11분 울버햄튼이 위기를 넘겼다. 엘유누시의 중거리 슈팅, 아담스의 세컨볼 슈팅을 골키퍼 사가 연이어 쳐냈다.

후반 12분 황희찬이 하프라인 부근부터 수비수 사이로 돌파를 저돌적으로 시도했으나 최종 수비수를 뚫지 못했다.

후반 16분 울버햄튼의 선제골이 터졌다. 히메네스가 골키퍼 롱패스를 수비수를 이겨내면서 받아낸 후 문전까지 전진해 침착하게 찬스를 마무리했다. 히메네스가 리그 10경기 만에 골 가뭄을 해소했다.

후반 19분 사우샘프턴이 아르만도 보로하, 무사 제네포를 투입하며 변화를 시도했다. 울버햄튼은 후반 26분 아다마 트라오레를 투입해 추가골을 노렸다.

울버햄튼은 골키퍼 사의 활약으로 1골 차 리드를 겨우 이어갔다. 후반 31분 클리어링 미스로 사우샘프턴이 노마크 기회를 얻었지만 골키퍼 사가 빠르게 나와 볼을 처리하며 위기를 극복했다.

후반 42분 울버햄튼이 키 아나 후버, 후벵 네베스를 투입했다. 황희찬, 세메두가 교체됐다. 추가골 없이 경기는 울버햄튼의 승리로 끝났다.(사진=황희찬)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